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생생경제] “매출 절반이 백화점 유통비” 허리 휘는 中企
입력 2011.10.26 (07:06) 수정 2011.10.26 (16:06) 뉴스광장 1부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백화점에 입점해 있는 중소 업체들이 백화점에 내는 비용이 매출의 절반 가까이 되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판매수수료에다 인테리어비용, 판촉사원 비용까지 중소 입점업체가 부담하는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김세정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백화점 압박에 나선 공정위가 이번엔 중소 입점업체들의 판매수수료 실태를 공개했습니다.

평균 31.8%...

평균 17%인 외제 고가품의 2배 수준입니다.

여기에 판촉사원 인건비와 매장 인테리어 비용도 중소 입점업체 부담입니다.

<녹취> 백화점 중소 입점업체(음성변조): "장비 새로 구입해라. 간판도 새로 바꾸고. 강요를 하면 크게는 몇 억, 작게는 몇 천만 원 지출이 생기는 거죠."

인건비는 매출의 10% 수준, 인테리어는 매출의 5%, 여기에 판매수수료를 합치면 전체 매출의 47%를 백화점에 내야 한다는게 공정위 설명입니다.

<녹취> 김명호(한국패션협회 부회장): "(판매수수료 부담이) 결국은 소비자가 상승의 주요 원인이 되고, (중소 업체들은) 더욱더 경영이 어려워지는 게 현실입니다."

한 백화점의 의류부문 원가 구조 분석표... 판매수수료가 2.7%포인트 올라가자, 납품업체 이익은 절반 이하로 떨어졌습니다.

<녹취> 지철호(공정위 기업협력국장): "법 위반 혐의를 염두에 두고 한 조사입니다. 추가조사 등을 통해 시정조치 병행... "

공정위는 유통업계에 대한 압박수위를 더 높이고 있습니다.

백화점에 이어 TV 홈쇼핑과 대형 마트에 대한 실태조사에 착수했습니다.

국회까지 다음달 7일 판매수수료 관련 청문회를 열 계획이어서 유통업계가 긴장하고 있습니다.

KBS 뉴스 김세정입니다.
  • [생생경제] “매출 절반이 백화점 유통비” 허리 휘는 中企
    • 입력 2011-10-26 07:06:54
    • 수정2011-10-26 16:06:19
    뉴스광장 1부
<앵커 멘트>

백화점에 입점해 있는 중소 업체들이 백화점에 내는 비용이 매출의 절반 가까이 되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판매수수료에다 인테리어비용, 판촉사원 비용까지 중소 입점업체가 부담하는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김세정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백화점 압박에 나선 공정위가 이번엔 중소 입점업체들의 판매수수료 실태를 공개했습니다.

평균 31.8%...

평균 17%인 외제 고가품의 2배 수준입니다.

여기에 판촉사원 인건비와 매장 인테리어 비용도 중소 입점업체 부담입니다.

<녹취> 백화점 중소 입점업체(음성변조): "장비 새로 구입해라. 간판도 새로 바꾸고. 강요를 하면 크게는 몇 억, 작게는 몇 천만 원 지출이 생기는 거죠."

인건비는 매출의 10% 수준, 인테리어는 매출의 5%, 여기에 판매수수료를 합치면 전체 매출의 47%를 백화점에 내야 한다는게 공정위 설명입니다.

<녹취> 김명호(한국패션협회 부회장): "(판매수수료 부담이) 결국은 소비자가 상승의 주요 원인이 되고, (중소 업체들은) 더욱더 경영이 어려워지는 게 현실입니다."

한 백화점의 의류부문 원가 구조 분석표... 판매수수료가 2.7%포인트 올라가자, 납품업체 이익은 절반 이하로 떨어졌습니다.

<녹취> 지철호(공정위 기업협력국장): "법 위반 혐의를 염두에 두고 한 조사입니다. 추가조사 등을 통해 시정조치 병행... "

공정위는 유통업계에 대한 압박수위를 더 높이고 있습니다.

백화점에 이어 TV 홈쇼핑과 대형 마트에 대한 실태조사에 착수했습니다.

국회까지 다음달 7일 판매수수료 관련 청문회를 열 계획이어서 유통업계가 긴장하고 있습니다.

KBS 뉴스 김세정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광장 1부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