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10ㆍ26 재·보궐 선거
서울시장 보궐선거 투표율 48.6%
입력 2011.10.26 (07:54) 수정 2011.10.26 (19:30) 정치

10.26 서울시장 보궐선거의  최종 투표율이 48.6%를 기록했습니다.   

 


중앙선거관리위원회는  오후 8시 투표마감 결과, 서울시장 보궐선거 최종투표율이 48.6%로  잠정 집계됐다고 밝혔습니다.   

 


이는  지난 4.27 분당을 국회의원  보궐선거 최종 투표율  49.1%와 비슷한 수준입니다. 

 


자치구별로 보면  서초구의 투표율이 53.1%로 가장 높았고 마포구가 51.1%, 동작구가 50.8% 등으로  뒤를 이었습니다.   



강남 3구의 평균 투표율은 50.8%로 높게 나타났습니다.   

 


전국 42개 선거구의 평균 투표율은 45.9%로  동시 재보선 제도가 도입된 지난 2000년 이후 역대 최고치를 기록했습니다.

    

선관위는 투표가 마감됨에 따라 55개 개표소에서 개표에 들어갔고 당선자 윤곽은 오늘 밤 11시 전후에  드러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 서울시장 보궐선거 투표율 48.6%
    • 입력 2011-10-26 07:54:40
    • 수정2011-10-26 19:30:16
    정치

10.26 서울시장 보궐선거의  최종 투표율이 48.6%를 기록했습니다.   

 


중앙선거관리위원회는  오후 8시 투표마감 결과, 서울시장 보궐선거 최종투표율이 48.6%로  잠정 집계됐다고 밝혔습니다.   

 


이는  지난 4.27 분당을 국회의원  보궐선거 최종 투표율  49.1%와 비슷한 수준입니다. 

 


자치구별로 보면  서초구의 투표율이 53.1%로 가장 높았고 마포구가 51.1%, 동작구가 50.8% 등으로  뒤를 이었습니다.   



강남 3구의 평균 투표율은 50.8%로 높게 나타났습니다.   

 


전국 42개 선거구의 평균 투표율은 45.9%로  동시 재보선 제도가 도입된 지난 2000년 이후 역대 최고치를 기록했습니다.

    

선관위는 투표가 마감됨에 따라 55개 개표소에서 개표에 들어갔고 당선자 윤곽은 오늘 밤 11시 전후에  드러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