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차태현, 아시아나단편영화제 개막식 사회
입력 2011.10.26 (16:34) 연합뉴스
배우 차태현이 다음 달 2일 제9회 아시아나국제단편영화제(집행위원장 안성기) 개막식 사회를 맡았다고 영화제 측이 26일 밝혔다.



현재 사극 영화 ’바람과 함께 사라지다’를 촬영 중인 차태현은 "사회자의 자격으로 영화제에 참여하게 돼 영광이고 무척 설렌다"고 말했다고 영화제 측이 전했다.



7일 폐막식 사회는 배우 김태훈이 맡는다.



김태훈은 제7회 아시아나국제단편영화제에서 ’단편의 얼굴상’을 수상했으며 이듬해 영화제에서는 배우 하지원과 함께 특별심사위원으로 활동하기도 했다.



영화제는 다음 달 2일 씨네큐브 광화문에서 개막한다.
  • 차태현, 아시아나단편영화제 개막식 사회
    • 입력 2011-10-26 16:34:55
    연합뉴스
배우 차태현이 다음 달 2일 제9회 아시아나국제단편영화제(집행위원장 안성기) 개막식 사회를 맡았다고 영화제 측이 26일 밝혔다.



현재 사극 영화 ’바람과 함께 사라지다’를 촬영 중인 차태현은 "사회자의 자격으로 영화제에 참여하게 돼 영광이고 무척 설렌다"고 말했다고 영화제 측이 전했다.



7일 폐막식 사회는 배우 김태훈이 맡는다.



김태훈은 제7회 아시아나국제단편영화제에서 ’단편의 얼굴상’을 수상했으며 이듬해 영화제에서는 배우 하지원과 함께 특별심사위원으로 활동하기도 했다.



영화제는 다음 달 2일 씨네큐브 광화문에서 개막한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