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英 가수 와인하우스 음주 과다로 사망”
입력 2011.10.27 (00:18) 국제
지난 7월 숨진 영국의 가수 에이미 와인하우스의 사인이 음주 과다로 인한 사고사로 결론났습니다.

수잔 그린웨이 검시관은 와인하우스가 치사량에 이르는 과다 음주로 인해 돌연사에 이르렀다며 혈중 알코올 농도는 운전면허 정지 수준의 5배 이상인 0.416%였다고 밝혔습니다.

그린웨이 검시관은 또 독성시험 결과 사망 당시 불법 약물을 복용하지는 않은 것으로 나타났다고 덧붙였습니다.

와인하우스는 지난 7월 23일 런던 북부 자택에서 숨진 채 발견됐습니다.
  • “英 가수 와인하우스 음주 과다로 사망”
    • 입력 2011-10-27 00:18:51
    국제
지난 7월 숨진 영국의 가수 에이미 와인하우스의 사인이 음주 과다로 인한 사고사로 결론났습니다.

수잔 그린웨이 검시관은 와인하우스가 치사량에 이르는 과다 음주로 인해 돌연사에 이르렀다며 혈중 알코올 농도는 운전면허 정지 수준의 5배 이상인 0.416%였다고 밝혔습니다.

그린웨이 검시관은 또 독성시험 결과 사망 당시 불법 약물을 복용하지는 않은 것으로 나타났다고 덧붙였습니다.

와인하우스는 지난 7월 23일 런던 북부 자택에서 숨진 채 발견됐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