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기아, 일본서 마무리 ‘체력·전술’ 훈련
입력 2011.10.27 (09:20) 연합뉴스
선동열 감독이 새로 지휘봉을 잡은 프로야구 KIA 타이거즈가 11월2일부터 30일까지 일본 미야자키의 휴가에서 마무리 훈련을 치른다.

선 감독과 이순철 수석코치를 포함해 코치진 12명과 최고참 이종범을 필두로 에이스 윤석민 등 선수 53명 등 총 65명의 선수단은 오쿠라가하마 구장에서 올해를 정리하는 체력과 전술 훈련을 벌인다.

선 감독은 마무리 캠프를 통해 투수들을 파악한 뒤 내년 마운드 구상을 정리할 예정이다.

한편 타이거즈에서 각각 왼손 타자와 왼손 투수로 활약했던 박철우 씨와 신동수 씨가 새로 KIA의 코치로 합류해 이번 훈련부터 후배들과 손발을 맞춘다.
  • 기아, 일본서 마무리 ‘체력·전술’ 훈련
    • 입력 2011-10-27 09:20:56
    연합뉴스
선동열 감독이 새로 지휘봉을 잡은 프로야구 KIA 타이거즈가 11월2일부터 30일까지 일본 미야자키의 휴가에서 마무리 훈련을 치른다.

선 감독과 이순철 수석코치를 포함해 코치진 12명과 최고참 이종범을 필두로 에이스 윤석민 등 선수 53명 등 총 65명의 선수단은 오쿠라가하마 구장에서 올해를 정리하는 체력과 전술 훈련을 벌인다.

선 감독은 마무리 캠프를 통해 투수들을 파악한 뒤 내년 마운드 구상을 정리할 예정이다.

한편 타이거즈에서 각각 왼손 타자와 왼손 투수로 활약했던 박철우 씨와 신동수 씨가 새로 KIA의 코치로 합류해 이번 훈련부터 후배들과 손발을 맞춘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