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고용부 ‘안심 알바 신고센터’ 설치
입력 2011.11.02 (06:06) 사회
청소년 근로자들을 고용하는 사업주의 임금체불 등 노동관계법 위반 사항을 쉽게 신고할 수 있는 신고센터가 설치됩니다.

고용노동부는 총 103개 학교에 `안심알바신고센터'를 설치해 청소년 근로자들이 사업주의 임금체불 등 노동관계법 위반사항을 편리하게 신고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이 신고센터는 생활지도교사 등 전담교사들이 피해 사례를 접수해 관할 고용노동관서에 알리면 담당 근로 감독관이 위반 사항을 조사하는 방식으로 운영됩니다.

고용노동부는 학생들이 학교 수업에 방해를 받지 않도록 방과 후나 휴일 등에 조사를 받을 수 있는 `방문 예약제'도 실시하고, 방문 조사에 부담을 느끼는 학생들을 위해 우편조사와 전화조사도 활용하기로 했습니다.
  • 고용부 ‘안심 알바 신고센터’ 설치
    • 입력 2011-11-02 06:06:11
    사회
청소년 근로자들을 고용하는 사업주의 임금체불 등 노동관계법 위반 사항을 쉽게 신고할 수 있는 신고센터가 설치됩니다.

고용노동부는 총 103개 학교에 `안심알바신고센터'를 설치해 청소년 근로자들이 사업주의 임금체불 등 노동관계법 위반사항을 편리하게 신고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이 신고센터는 생활지도교사 등 전담교사들이 피해 사례를 접수해 관할 고용노동관서에 알리면 담당 근로 감독관이 위반 사항을 조사하는 방식으로 운영됩니다.

고용노동부는 학생들이 학교 수업에 방해를 받지 않도록 방과 후나 휴일 등에 조사를 받을 수 있는 `방문 예약제'도 실시하고, 방문 조사에 부담을 느끼는 학생들을 위해 우편조사와 전화조사도 활용하기로 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