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압구정동 도로에서 승용차에 치인 행인 숨져
입력 2011.11.02 (06:18) 사회
어제 저녁 7시 10분쯤 서울 압구정동 한양아파트 앞 도로에서 42살 이 모씨가 몰던 승용차에 49살 권 모씨가 치어 숨졌습니다.

운전자 이 씨는 경찰조사에서 도로에 누워있는 권 씨를 미처 발견하지 못해 사고가 났다고 진술했습니다.

경찰은 사고 직전 권 씨가 도로 경계석에 앉아 있는 모습이 찍힌 CCTV 화면과, 운전자 이 씨의 진술을 토대로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습니다.
  • 압구정동 도로에서 승용차에 치인 행인 숨져
    • 입력 2011-11-02 06:18:55
    사회
어제 저녁 7시 10분쯤 서울 압구정동 한양아파트 앞 도로에서 42살 이 모씨가 몰던 승용차에 49살 권 모씨가 치어 숨졌습니다.

운전자 이 씨는 경찰조사에서 도로에 누워있는 권 씨를 미처 발견하지 못해 사고가 났다고 진술했습니다.

경찰은 사고 직전 권 씨가 도로 경계석에 앉아 있는 모습이 찍힌 CCTV 화면과, 운전자 이 씨의 진술을 토대로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