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그리스 총리 “국민투표로 유로존 소속 확인”
입력 2011.11.02 (07:32) 수정 2011.11.02 (11:09) 국제
게오르기오스 파판드레우 그리스 총리는 유럽연합의 구제금융에 대한 국민투표 실시와 관련해 '그리스가 유럽연합과 유로존 회원국임을 확인하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파판드레우 총리는 또 이번 국민투표의 딜레마는 '어떤 정부를 선택할 것이냐'가 아니라 '구제금융과 유럽연합, 유로에 대한 찬반 여부'라며 '어느 누구도 그리스의 유로존 내 행보를 의심하지 않을 것'이라고 덧붙였습니다.

파판드레우 총리는 지난달 31일 구제금융 2차 지원 대가로 긴축정책을 요구한 유럽연합 정상회의 합의안에 대해 국민투표를 실시할 것이라고 밝혀 논란이 일고 있습니다.

국민투표는 내년 초 실시될 것으로 보입니다.
  • 그리스 총리 “국민투표로 유로존 소속 확인”
    • 입력 2011-11-02 07:32:53
    • 수정2011-11-02 11:09:33
    국제
게오르기오스 파판드레우 그리스 총리는 유럽연합의 구제금융에 대한 국민투표 실시와 관련해 '그리스가 유럽연합과 유로존 회원국임을 확인하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파판드레우 총리는 또 이번 국민투표의 딜레마는 '어떤 정부를 선택할 것이냐'가 아니라 '구제금융과 유럽연합, 유로에 대한 찬반 여부'라며 '어느 누구도 그리스의 유로존 내 행보를 의심하지 않을 것'이라고 덧붙였습니다.

파판드레우 총리는 지난달 31일 구제금융 2차 지원 대가로 긴축정책을 요구한 유럽연합 정상회의 합의안에 대해 국민투표를 실시할 것이라고 밝혀 논란이 일고 있습니다.

국민투표는 내년 초 실시될 것으로 보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