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美동북부 기습폭설로 사흘째 정전 사태
입력 2011.11.02 (11:08) 국제
미국 북동부 지역의 때 이른 폭설과 강풍으로 여전히 전기를 공급받지 못하고 있는 사람이 백70만 명을 넘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기습 폭설이 미 북동부 지역을 강타한 지 사흘이 지났지만, 좋지 않은 날씨가 계속되면서 전기 복구작업이 지연되고 있습니다.

미국 정부 당국은 다음 주쯤 모든 가구에 전기 공급이 재개될 수 있을 것으로 내다봤습니다.

당국은 이번 기습 폭설로 캐나다 지역에서 숨진 1명을 포함해 적어도 23명이 목숨을 잃었다고 밝혔습니다.

희생자들 대부분은 쓰러진 나무에 깔리거나 교통사고 또는 감전 사고로 사망한 것으로 파악됐습니다.
  • 美동북부 기습폭설로 사흘째 정전 사태
    • 입력 2011-11-02 11:08:47
    국제
미국 북동부 지역의 때 이른 폭설과 강풍으로 여전히 전기를 공급받지 못하고 있는 사람이 백70만 명을 넘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기습 폭설이 미 북동부 지역을 강타한 지 사흘이 지났지만, 좋지 않은 날씨가 계속되면서 전기 복구작업이 지연되고 있습니다.

미국 정부 당국은 다음 주쯤 모든 가구에 전기 공급이 재개될 수 있을 것으로 내다봤습니다.

당국은 이번 기습 폭설로 캐나다 지역에서 숨진 1명을 포함해 적어도 23명이 목숨을 잃었다고 밝혔습니다.

희생자들 대부분은 쓰러진 나무에 깔리거나 교통사고 또는 감전 사고로 사망한 것으로 파악됐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