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용인 경전철 수사’ 장기화 전망
입력 2011.11.02 (11:22) 사회
용인경전철 사업과 관련한 검찰 수사가 장기화될 것으로 보입니다.

수원지검은 경전철의 사업 구상단계부터 완공까지 10년 동안의 서류를 분석하는 작업이 한 달 이상 걸릴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검찰은 또, 특수부 검사 6명과 수사과 인력을 동원해 금품 비리뿐 아니라, 사업의 타당성과 예산 낭비 여부 등도 조사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 ‘용인 경전철 수사’ 장기화 전망
    • 입력 2011-11-02 11:22:53
    사회
용인경전철 사업과 관련한 검찰 수사가 장기화될 것으로 보입니다.

수원지검은 경전철의 사업 구상단계부터 완공까지 10년 동안의 서류를 분석하는 작업이 한 달 이상 걸릴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검찰은 또, 특수부 검사 6명과 수사과 인력을 동원해 금품 비리뿐 아니라, 사업의 타당성과 예산 낭비 여부 등도 조사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