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복지부 “유전자 검사 가이드라인 마련”
입력 2011.11.10 (07:09) 수정 2011.11.10 (07:43) 뉴스광장 1부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요즘 유전자 검사는 범죄수사는 물론 친자 확인 등 다양한 분야에서 활용되고 있죠.

하지만 과학적으로 검증이 안된 유전자 검사가 늘고 있어 규제를 강화해야 한다는 목소리도 높아지고 있습니다.

김민철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유전자 분석을 통해 사건 해결의 결정적인 단서가..." 범죄 수사나 가족 찾기에 이용되는 유전자 검사.

최근 질병의 예측에도 일부 도움이 되면서 진료에도 활용되고 있습니다.

<인터뷰>정기원(경기도 의정부시 신곡동) : "암 같은 경우는 가족력이 생길 수 있다는 얘기를 들어서 암에 대한 유전자가 있는지 따로 확인도 해보고.."

유전자 검사 기술이 발달하다보니, 일부에선 특정 유전자로 비만이나 장수, 아이큐 등을 정확히 알 수 있다며 환자를 모으다 당국에 적발되기도 했습니다.

지난 2007년 정부는 특정 유전자에 의한 비만이나 지능관련 유전자검사 등 19가지를 금지,제한했지만 더 많은 규제의 필요성이 제기됩니다.

4만개에 이르는 인간 유전자중 과학적으로 규명된 것은 3천개 정도에 불과할 만큼 대부분은 아직 규명되지 않았기 때문입니다.

<인터뷰>김종원(한국유전자검사평가원) : "유전자검사적절성평가위원장 연구중인 것들에 대해서도 과도하게 의미를 부여하게 된다면 불필요한 공포심이나 쓸데없는 의료 비용같은 것들이 생기게 됩니다."

미국이나 독일 등에서도 검사기관의 기준과 관리체계가 강화되고 있습니다.

앞으로 과학적, 윤리적으로 검증되지 않은 검사에 대한 규제도 더 확대될 전망입니다.

KBS 뉴스 김민철입니다.
  • 복지부 “유전자 검사 가이드라인 마련”
    • 입력 2011-11-10 07:09:00
    • 수정2011-11-10 07:43:50
    뉴스광장 1부
<앵커 멘트>

요즘 유전자 검사는 범죄수사는 물론 친자 확인 등 다양한 분야에서 활용되고 있죠.

하지만 과학적으로 검증이 안된 유전자 검사가 늘고 있어 규제를 강화해야 한다는 목소리도 높아지고 있습니다.

김민철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유전자 분석을 통해 사건 해결의 결정적인 단서가..." 범죄 수사나 가족 찾기에 이용되는 유전자 검사.

최근 질병의 예측에도 일부 도움이 되면서 진료에도 활용되고 있습니다.

<인터뷰>정기원(경기도 의정부시 신곡동) : "암 같은 경우는 가족력이 생길 수 있다는 얘기를 들어서 암에 대한 유전자가 있는지 따로 확인도 해보고.."

유전자 검사 기술이 발달하다보니, 일부에선 특정 유전자로 비만이나 장수, 아이큐 등을 정확히 알 수 있다며 환자를 모으다 당국에 적발되기도 했습니다.

지난 2007년 정부는 특정 유전자에 의한 비만이나 지능관련 유전자검사 등 19가지를 금지,제한했지만 더 많은 규제의 필요성이 제기됩니다.

4만개에 이르는 인간 유전자중 과학적으로 규명된 것은 3천개 정도에 불과할 만큼 대부분은 아직 규명되지 않았기 때문입니다.

<인터뷰>김종원(한국유전자검사평가원) : "유전자검사적절성평가위원장 연구중인 것들에 대해서도 과도하게 의미를 부여하게 된다면 불필요한 공포심이나 쓸데없는 의료 비용같은 것들이 생기게 됩니다."

미국이나 독일 등에서도 검사기관의 기준과 관리체계가 강화되고 있습니다.

앞으로 과학적, 윤리적으로 검증되지 않은 검사에 대한 규제도 더 확대될 전망입니다.

KBS 뉴스 김민철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광장 1부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