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재정부, 이탈리아 관련 금융기관과 긴급 간담회
입력 2011.11.10 (10:14) 경제
이탈리아의 재정위기 가능성이 커지자 기획재정부가 국내외 시중은행과 증권사 관계자들을 불러 국내외 금융시장 동향을 점검하고 안정방안을 논의했습니다.

신제윤 기획재정부 1차관은 오늘 오전 메릴린치와 대우증권 등 시중 금융기관 관계자 10여 명을 만나 이탈리아의 국채금리 급등에 따른 국내 금융시장 영향 등을 점검했습니다.

이 자리에서 전문가들은 이탈리아의 10년 만기 국채금리가 심리적 마지노선인 7%를 넘어선 상황이 장기간 지속될 가능성이 있다고 지적하고, 유럽연합으로서도 당장 이탈리아 위기에 대한 뾰족한 해법을 찾을 수 없을 것이라는 의견을 전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신 차관은 이에 대해 정부는 이탈리아 국채금리 급등 등 유럽의 상황에 일희일비하지 않고 우리 경제의 기초 여건을 강화하는 노력을 계속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재정부 당국자는 정부는 이탈리아 등 유럽의 재정위기가 장기화할 가능성에 주목해 시장 상황에 대한 점검 체계를 강화하고, 민간 관계자들과도 더 자주 만나 의견을 교환할 계획이라고 덧붙였습니다.
  • 재정부, 이탈리아 관련 금융기관과 긴급 간담회
    • 입력 2011-11-10 10:14:59
    경제
이탈리아의 재정위기 가능성이 커지자 기획재정부가 국내외 시중은행과 증권사 관계자들을 불러 국내외 금융시장 동향을 점검하고 안정방안을 논의했습니다.

신제윤 기획재정부 1차관은 오늘 오전 메릴린치와 대우증권 등 시중 금융기관 관계자 10여 명을 만나 이탈리아의 국채금리 급등에 따른 국내 금융시장 영향 등을 점검했습니다.

이 자리에서 전문가들은 이탈리아의 10년 만기 국채금리가 심리적 마지노선인 7%를 넘어선 상황이 장기간 지속될 가능성이 있다고 지적하고, 유럽연합으로서도 당장 이탈리아 위기에 대한 뾰족한 해법을 찾을 수 없을 것이라는 의견을 전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신 차관은 이에 대해 정부는 이탈리아 국채금리 급등 등 유럽의 상황에 일희일비하지 않고 우리 경제의 기초 여건을 강화하는 노력을 계속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재정부 당국자는 정부는 이탈리아 등 유럽의 재정위기가 장기화할 가능성에 주목해 시장 상황에 대한 점검 체계를 강화하고, 민간 관계자들과도 더 자주 만나 의견을 교환할 계획이라고 덧붙였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