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인천시, ‘탄소 중립의 숲’ 조성
입력 2011.11.10 (11:38) 사회
탄소 배출을 줄이고, 녹색 생활의 참여 의지를 다지는 `탄소 중립의 숲'이 인천에 만들어졌습니다.

인천시 가좌동에 조성된 `탄소 중립의 숲'은 2천 제곱미터 규모로 목백합과 상수리 등 탄소 흡수 효과가 뛰어난 나무 450여 그루를 심었습니다.

이 숲을 만드는 데는 인천시와 지역 단체들이 각종 행사에서 발생한 탄소의 양을 기금으로 환산한 `탄소상쇄금' 5천만 원이 투입됐습니다.

인천시는 탄소 배출을 줄이기 위해 200여 개 기업의 동참을 유도할 방침입니다.
  • 인천시, ‘탄소 중립의 숲’ 조성
    • 입력 2011-11-10 11:38:22
    사회
탄소 배출을 줄이고, 녹색 생활의 참여 의지를 다지는 `탄소 중립의 숲'이 인천에 만들어졌습니다.

인천시 가좌동에 조성된 `탄소 중립의 숲'은 2천 제곱미터 규모로 목백합과 상수리 등 탄소 흡수 효과가 뛰어난 나무 450여 그루를 심었습니다.

이 숲을 만드는 데는 인천시와 지역 단체들이 각종 행사에서 발생한 탄소의 양을 기금으로 환산한 `탄소상쇄금' 5천만 원이 투입됐습니다.

인천시는 탄소 배출을 줄이기 위해 200여 개 기업의 동참을 유도할 방침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