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 대통령, FTA 비준 위해 당 요구 수용할 것”
입력 2011.11.10 (18:58) 정치
이명박 대통령은 한미 FTA 비준 동의안의 국회 통과를 위해 당의 요구를 수용할 준비가 돼 있으며 다양한 사람들을 만나고 설득할 것이라고 청와대 고위관계자가 밝혔습니다.

이 관계자는 오늘 기자들과의 간담회에서 미국에서 한미 FTA 비준안이 통과된 뒤 벌써 2주일이 넘게 지났는데도 국내에서 안되고 있어 안타깝고 답답하다면서 대통령은 할 수 있는 그 어떤 일이라도 하겠다는 마음의 자세가 되어 있다고 말했습니다.

이 관계자는 이 대통령은 FTA 문제를 단순히 법안이나 투자협정 차원을 넘어서는 것으로 보고 있다면서 내년에 세계 경제가 어려워진다는 전망 속에 미국에 대한 수출을 늘려야 한다는게 청와대의 생각이라고 말했습니다.
  • “이 대통령, FTA 비준 위해 당 요구 수용할 것”
    • 입력 2011-11-10 18:58:02
    정치
이명박 대통령은 한미 FTA 비준 동의안의 국회 통과를 위해 당의 요구를 수용할 준비가 돼 있으며 다양한 사람들을 만나고 설득할 것이라고 청와대 고위관계자가 밝혔습니다.

이 관계자는 오늘 기자들과의 간담회에서 미국에서 한미 FTA 비준안이 통과된 뒤 벌써 2주일이 넘게 지났는데도 국내에서 안되고 있어 안타깝고 답답하다면서 대통령은 할 수 있는 그 어떤 일이라도 하겠다는 마음의 자세가 되어 있다고 말했습니다.

이 관계자는 이 대통령은 FTA 문제를 단순히 법안이나 투자협정 차원을 넘어서는 것으로 보고 있다면서 내년에 세계 경제가 어려워진다는 전망 속에 미국에 대한 수출을 늘려야 한다는게 청와대의 생각이라고 말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