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2012 프로야구, 내년 4월 7일 팡파르
입력 2011.11.10 (22:06)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출범 31년째를 맞는 2012년 프로야구가 내년 4월 7일 개막합니다.



한국야구위원회는 오늘, 2012 프로야구가 내년 4월 7일 막을 올려 올해와 같이 팀당 133경기씩 치르기로 했다고 밝혔습니다.



개막전은 SK와 KIA의 문학 경기 등 지난해 1위부터 4위까지 팀들의 홈 구장에서 펼쳐집니다.



평창올림픽 조직위 첫 집행위원회 개최



2018년 평창 동계올림픽 조직위원회가 첫 집행위원회 회의를 열어, 사무처 직제와 인사 관리 등 12개 조직위 규정안을 심의 의결했습니다.



황보관 기술위원장 "한국 축구 세계 10위권 목표"



황보관 대한축구협회 신임 기술위원장이 한국 축구를 피파 랭킹 10위 안으로 끌어올리겠다고 취임 각오를 밝혔습니다.
  • 2012 프로야구, 내년 4월 7일 팡파르
    • 입력 2011-11-10 22:06:41
    뉴스 9
출범 31년째를 맞는 2012년 프로야구가 내년 4월 7일 개막합니다.



한국야구위원회는 오늘, 2012 프로야구가 내년 4월 7일 막을 올려 올해와 같이 팀당 133경기씩 치르기로 했다고 밝혔습니다.



개막전은 SK와 KIA의 문학 경기 등 지난해 1위부터 4위까지 팀들의 홈 구장에서 펼쳐집니다.



평창올림픽 조직위 첫 집행위원회 개최



2018년 평창 동계올림픽 조직위원회가 첫 집행위원회 회의를 열어, 사무처 직제와 인사 관리 등 12개 조직위 규정안을 심의 의결했습니다.



황보관 기술위원장 "한국 축구 세계 10위권 목표"



황보관 대한축구협회 신임 기술위원장이 한국 축구를 피파 랭킹 10위 안으로 끌어올리겠다고 취임 각오를 밝혔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
  • KBS

    KB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