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獨 정부, 유로존 축소 논의 부인
입력 2011.11.10 (22:38) 수정 2011.11.11 (06:07) 국제
독일과 프랑스가 유로존의 일부 나라들을 탈퇴시키는 유로존 축소를 논의하고 있다는 보도들에 대해 독일 정부가 공식 부인했습니다.

앙겔라 메르켈 독일 총리는 현지시각으로 어제(10일) 기자들에게 자신들의 목표는 현재 형태로 유로존을 안정시키면서 균형 예산으로 나가는 것 뿐이라고 말했습니다.

독일 총리실 대변인은 앞서 트위터를 통해 "독일이 작은 유로존 계획을 추진하고 있다는 보도는 거짓이라고 일축했습니다.
  • 獨 정부, 유로존 축소 논의 부인
    • 입력 2011-11-10 22:38:39
    • 수정2011-11-11 06:07:12
    국제
독일과 프랑스가 유로존의 일부 나라들을 탈퇴시키는 유로존 축소를 논의하고 있다는 보도들에 대해 독일 정부가 공식 부인했습니다.

앙겔라 메르켈 독일 총리는 현지시각으로 어제(10일) 기자들에게 자신들의 목표는 현재 형태로 유로존을 안정시키면서 균형 예산으로 나가는 것 뿐이라고 말했습니다.

독일 총리실 대변인은 앞서 트위터를 통해 "독일이 작은 유로존 계획을 추진하고 있다는 보도는 거짓이라고 일축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