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美, 런던올림픽 보안 우려…자국요원 파견계획”
입력 2011.11.14 (15:38) 국제
미국이 2012년 런던올림픽의 보안이 취약할 것을 우려해 선수와 외교관 보호 차원에서 자국 요원 천 명을 파견할 계획이라고 영국 일간지 가디언이 보도했습니다.

미국은 영국이 반테러 관련 수색권을 제한하고 보안인원을 감축하려는데 불안감을 표시하고, 런던올림픽 때 FBI 요원 5백 명을 포함해 자국 요원 천 명을 파견하기로 했다고 가디언지가 전했습니다.

미국은 알-카에다와 같은 테러조직이 자국 선수들을 공격할 가능성을 우려하는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이에 대해 영국 정부는 미국이 원하는 보안 요원 규모가 지나치게 크다며 불쾌감을 표시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 “美, 런던올림픽 보안 우려…자국요원 파견계획”
    • 입력 2011-11-14 15:38:34
    국제
미국이 2012년 런던올림픽의 보안이 취약할 것을 우려해 선수와 외교관 보호 차원에서 자국 요원 천 명을 파견할 계획이라고 영국 일간지 가디언이 보도했습니다.

미국은 영국이 반테러 관련 수색권을 제한하고 보안인원을 감축하려는데 불안감을 표시하고, 런던올림픽 때 FBI 요원 5백 명을 포함해 자국 요원 천 명을 파견하기로 했다고 가디언지가 전했습니다.

미국은 알-카에다와 같은 테러조직이 자국 선수들을 공격할 가능성을 우려하는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이에 대해 영국 정부는 미국이 원하는 보안 요원 규모가 지나치게 크다며 불쾌감을 표시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