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정부, 건설·부동산 활성화 대책 검토
입력 2011.11.21 (06:01) 경제
정부가 침체된 건설ㆍ부동산 시장을 활성화하기 위한 대책을 검토하고 있습니다.

국토해양부는 주택 거래 활성화를 위해 올해 말로 끝나는 생애최초 주택구입자금 대출을 내년까지 연장하고, 근로자와 서민의 주택구입자금 이자율 인하와 융자한도액 증액, 그리고 주택자금 대출 대상자의 소득기준 완화 방안 등을 검토 중인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국토해양부는 또, 민자 사업과 공모형 프로젝트 파이낸싱 지원 등 건설 경기 활성화 방안도 포함할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국토부는 그러나 최근 가계 대출의 심각성이 부각되고 있는 만큼 건설업계가 요구하고 있는 총부채상환비율과 담보대출인정비율의 완화 방안 등 금융규제 완화 조치는 포함하지 않을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국토해양부는 오는 24일 대통령 주재 비상경제대책회의에서 건설,부동산 시장 활성화 방안을 보고할 계획입니다.
  • 정부, 건설·부동산 활성화 대책 검토
    • 입력 2011-11-21 06:01:25
    경제
정부가 침체된 건설ㆍ부동산 시장을 활성화하기 위한 대책을 검토하고 있습니다.

국토해양부는 주택 거래 활성화를 위해 올해 말로 끝나는 생애최초 주택구입자금 대출을 내년까지 연장하고, 근로자와 서민의 주택구입자금 이자율 인하와 융자한도액 증액, 그리고 주택자금 대출 대상자의 소득기준 완화 방안 등을 검토 중인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국토해양부는 또, 민자 사업과 공모형 프로젝트 파이낸싱 지원 등 건설 경기 활성화 방안도 포함할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국토부는 그러나 최근 가계 대출의 심각성이 부각되고 있는 만큼 건설업계가 요구하고 있는 총부채상환비율과 담보대출인정비율의 완화 방안 등 금융규제 완화 조치는 포함하지 않을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국토해양부는 오는 24일 대통령 주재 비상경제대책회의에서 건설,부동산 시장 활성화 방안을 보고할 계획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