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유로존 공동 채권 발행 시안 마련
입력 2011.11.21 (06:11) 국제
유럽연합 집행위원회가 유로존 위기의 해법으로 꼽히는 유로존 공동채권 발행을 위한 3가지 시안을 마련했습니다.

집행위는 유로존 위기를 근본적으로 해결하고 유로화의 장래를 보장하기 위해서는 공동채권의 발행이 불가피하다고 판단해 이번 시안을 만들었습니다.

그러나 개별 회원국가 재정에 유럽연합이 광범위하게 개입하고 실제 효과가 입증돼야 유로존이 공동 채권을 발행할 수 있을 것이라며 그 전제 조치로 강력한 규제방안을 제시했습니다.

이번에 마련한 시안은 오는 23일 공식 발표될 예정이라고 집행위 관계자는 전했습니다.
  • 유로존 공동 채권 발행 시안 마련
    • 입력 2011-11-21 06:11:02
    국제
유럽연합 집행위원회가 유로존 위기의 해법으로 꼽히는 유로존 공동채권 발행을 위한 3가지 시안을 마련했습니다.

집행위는 유로존 위기를 근본적으로 해결하고 유로화의 장래를 보장하기 위해서는 공동채권의 발행이 불가피하다고 판단해 이번 시안을 만들었습니다.

그러나 개별 회원국가 재정에 유럽연합이 광범위하게 개입하고 실제 효과가 입증돼야 유로존이 공동 채권을 발행할 수 있을 것이라며 그 전제 조치로 강력한 규제방안을 제시했습니다.

이번에 마련한 시안은 오는 23일 공식 발표될 예정이라고 집행위 관계자는 전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