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강원 육군, 일주일 만에 또 사망 사고
입력 2011.11.21 (11:25) 사회
어제 오후 1시쯤 강원도 삼척시 육군 모 부대에서 이 부대소속 21살 김 모 하사가 휴게실에서 목을 매 숨져있는 것을 순찰 근무 중이던 23세 정 모 하사가 발견해 헌병대에 신고했습니다.

군 당국은 김 하사가 전날 저녁 동료 하사들과 술을 마시던 중 물리적 마찰이 있었다는 정황을 파악하고 사건과의 연관성 여부를 확인하는 등 정확한 사망 원인을 조사하고 있습니다.
  • 강원 육군, 일주일 만에 또 사망 사고
    • 입력 2011-11-21 11:25:53
    사회
어제 오후 1시쯤 강원도 삼척시 육군 모 부대에서 이 부대소속 21살 김 모 하사가 휴게실에서 목을 매 숨져있는 것을 순찰 근무 중이던 23세 정 모 하사가 발견해 헌병대에 신고했습니다.

군 당국은 김 하사가 전날 저녁 동료 하사들과 술을 마시던 중 물리적 마찰이 있었다는 정황을 파악하고 사건과의 연관성 여부를 확인하는 등 정확한 사망 원인을 조사하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