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박재완 “과도한 자본 흐름 부작용 줄여야”
입력 2011.11.21 (14:41) 경제
박재완 기획재정부 장관은 자본 자유화에 대한 새로운 인식을 마련하고, 과도한 자본 흐름의 부작용을 줄여야 한다고 밝혔습니다.

박 장관은 오늘 국제금융 콘퍼런스 행사에 참석해 자본 자유화는 자본의 효율적 배분에는 기여했지만, 국가 간 대규모 채권.채무 관계를 거미줄처럼 형성해 위기의 전염통로가 되었다며 이같이 말했습니다.

박 장관은 이어 금융 규제체계를 정비하고 규제 사각지대를 없애기 위한 국제 공조를 강화해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아울러 박 장관은 이번 유럽 재정위기는 국가 부채의 위기이며, 부채 위기는 궁극적으로 경제성장과 적정 수준의 인플레이션으로만 해결될 수 있기 때문에, 우리는 당분간 어려운 시기를 지날 수밖에 없을 것이라고 덧붙였습니다.
  • 박재완 “과도한 자본 흐름 부작용 줄여야”
    • 입력 2011-11-21 14:41:58
    경제
박재완 기획재정부 장관은 자본 자유화에 대한 새로운 인식을 마련하고, 과도한 자본 흐름의 부작용을 줄여야 한다고 밝혔습니다.

박 장관은 오늘 국제금융 콘퍼런스 행사에 참석해 자본 자유화는 자본의 효율적 배분에는 기여했지만, 국가 간 대규모 채권.채무 관계를 거미줄처럼 형성해 위기의 전염통로가 되었다며 이같이 말했습니다.

박 장관은 이어 금융 규제체계를 정비하고 규제 사각지대를 없애기 위한 국제 공조를 강화해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아울러 박 장관은 이번 유럽 재정위기는 국가 부채의 위기이며, 부채 위기는 궁극적으로 경제성장과 적정 수준의 인플레이션으로만 해결될 수 있기 때문에, 우리는 당분간 어려운 시기를 지날 수밖에 없을 것이라고 덧붙였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