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유럽재정안정기금, 취약국 국채 액면 20-30% 보증 추진
입력 2011.11.28 (06:17) 국제
유럽재정안정기금은 유로존의 취약국가가 국채를 발행할 때 액면가의 20-30%를 지급 보증하는 방안을 추진 중이라고 블룸버그 통신이 보도했습니다.

이 통신에 따르면 오는 29일 유로존 재무장관회의에서 논의될 유럽재정안정기금 운영지침 초안에는 시장상황을 고려해 20-30% 내에서 지급 보증을 설 수 있도록 돼 있습니다.

유럽재정안정기금은 해당국 국채 매입자에게 시장에서 거래도 가능한 부분적 보증서의 형태로 지급보증을 하게 됩니다.

유럽재정안정기금은 또 앞으로 자금 조달 방법을 다양화 해 월평균 200억 유로 어치의 자체 채권을 발행, 매각할 계획입니다.
  • 유럽재정안정기금, 취약국 국채 액면 20-30% 보증 추진
    • 입력 2011-11-28 06:17:12
    국제
유럽재정안정기금은 유로존의 취약국가가 국채를 발행할 때 액면가의 20-30%를 지급 보증하는 방안을 추진 중이라고 블룸버그 통신이 보도했습니다.

이 통신에 따르면 오는 29일 유로존 재무장관회의에서 논의될 유럽재정안정기금 운영지침 초안에는 시장상황을 고려해 20-30% 내에서 지급 보증을 설 수 있도록 돼 있습니다.

유럽재정안정기금은 해당국 국채 매입자에게 시장에서 거래도 가능한 부분적 보증서의 형태로 지급보증을 하게 됩니다.

유럽재정안정기금은 또 앞으로 자금 조달 방법을 다양화 해 월평균 200억 유로 어치의 자체 채권을 발행, 매각할 계획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