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피부과서 성형수술받던 30대 여성 숨져
입력 2011.11.28 (06:21) 사회
피부과에서 성형 수술을 받던 30대 여성이 숨졌습니다.

어제 오후 1시 반쯤 충북 청주의 한 피부과에서 성형 수술을 받기 위해 마취제를 투여받은 주부 34살 이 모씨가 이상 증세를 일으켜 심폐소생술을 받고 대형 병원으로 옮겨졌지만 숨졌습니다.

경찰은 정확한 사망 원인을 규명하기 위해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 부검을 의뢰했으며, 유족과 병원 관계자들을 상대로 자세한 경위를 조사하고 있습니다.
  • 피부과서 성형수술받던 30대 여성 숨져
    • 입력 2011-11-28 06:21:04
    사회
피부과에서 성형 수술을 받던 30대 여성이 숨졌습니다.

어제 오후 1시 반쯤 충북 청주의 한 피부과에서 성형 수술을 받기 위해 마취제를 투여받은 주부 34살 이 모씨가 이상 증세를 일으켜 심폐소생술을 받고 대형 병원으로 옮겨졌지만 숨졌습니다.

경찰은 정확한 사망 원인을 규명하기 위해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 부검을 의뢰했으며, 유족과 병원 관계자들을 상대로 자세한 경위를 조사하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