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현직 여검사 ‘검찰 정치편향’ 글 남기고 사표
입력 2011.11.28 (11:22) 사회
현직 여검사가 검찰이 정치적 중립을 지키지 못하고 있다고 비판하는 글을 남기고 사직서를 제출했습니다.

대구지검 44살 백 모 검사는 최근 검찰 내부 전산망에 '이제는 떠나렵니다'라는 제목으로 올린 글에서 "검찰이 국민의 신뢰를 얻지못하고 비판 대상이 되는 가장 큰 원인은 국민적 관심사가 집중되는 큰 사건들을 정치적 중립과 독립성을 지키며 제대로 처리하지 못한 데 있다"고 주장했습니다.

백 검사는 또 "검찰의 진정성을 몰라주는 국민과 언론만 탓하기보다는, 검찰이 정치적 중립을 지키지 못하고 한쪽으로 치우치지 않았는지 등을 되돌아봐야 할 시점"이라고 자성을 촉구했습니다.
  • 현직 여검사 ‘검찰 정치편향’ 글 남기고 사표
    • 입력 2011-11-28 11:22:49
    사회
현직 여검사가 검찰이 정치적 중립을 지키지 못하고 있다고 비판하는 글을 남기고 사직서를 제출했습니다.

대구지검 44살 백 모 검사는 최근 검찰 내부 전산망에 '이제는 떠나렵니다'라는 제목으로 올린 글에서 "검찰이 국민의 신뢰를 얻지못하고 비판 대상이 되는 가장 큰 원인은 국민적 관심사가 집중되는 큰 사건들을 정치적 중립과 독립성을 지키며 제대로 처리하지 못한 데 있다"고 주장했습니다.

백 검사는 또 "검찰의 진정성을 몰라주는 국민과 언론만 탓하기보다는, 검찰이 정치적 중립을 지키지 못하고 한쪽으로 치우치지 않았는지 등을 되돌아봐야 할 시점"이라고 자성을 촉구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