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세계 증시, 중앙은행 유동성 공조에 급등
입력 2011.12.01 (06:33) 수정 2011.12.01 (06:36) 국제

 주요 중앙은행들이 유동성 공조에 합의하면서 세계 증시가 급등했습니다.

 


    미국 뉴욕증시의 다우존스 지수는 어제보다 490.05포인트, 4.24% 오른  12,045.68에 거래를 마감했으며, 스탠더드 앤드 푸어스 500 지수도 4.33% 상승한 1,246.96을, 나스닥 종합지수는 4.17% 오른 2,620.34를 기록했습니다.



    유럽 증시도 크게 올라 독일 프랑크푸르트 증시의 DAX 30 지수는 4.98% 오른 6,088.84을 기록했으며, 프랑스 파리 증시의 CAC 40 지수와 영국 런던 증시의 FTSE 100 지수도 각각 4.22%와 2.87% 올랐습니다.



    오늘 세계 증시는 세계 주요 중앙은행들이 유동성 공급에 대해 공조하기로 결정했다는 소식과 중국이 지급준비율 인하했다는 발표 등 호재가 겹치면서 급등했습니다.



    미국 연방준비제도이사회와  유럽중앙은행을 비롯해 영란은행과 일본은행,  스위스중앙은행과 캐나다은행 등 6개 중앙은행은  달러 스왑 금리를 현행 1%에서  0.5%로 인하하기로 했으며, 이는 미국 달러화에 대한 유동성을  더욱 저렴하게 확보할 수 있도록  공동보조를 취하는 것이라고 설명했습니다.

  • 세계 증시, 중앙은행 유동성 공조에 급등
    • 입력 2011-12-01 06:33:16
    • 수정2011-12-01 06:36:38
    국제

 주요 중앙은행들이 유동성 공조에 합의하면서 세계 증시가 급등했습니다.

 


    미국 뉴욕증시의 다우존스 지수는 어제보다 490.05포인트, 4.24% 오른  12,045.68에 거래를 마감했으며, 스탠더드 앤드 푸어스 500 지수도 4.33% 상승한 1,246.96을, 나스닥 종합지수는 4.17% 오른 2,620.34를 기록했습니다.



    유럽 증시도 크게 올라 독일 프랑크푸르트 증시의 DAX 30 지수는 4.98% 오른 6,088.84을 기록했으며, 프랑스 파리 증시의 CAC 40 지수와 영국 런던 증시의 FTSE 100 지수도 각각 4.22%와 2.87% 올랐습니다.



    오늘 세계 증시는 세계 주요 중앙은행들이 유동성 공급에 대해 공조하기로 결정했다는 소식과 중국이 지급준비율 인하했다는 발표 등 호재가 겹치면서 급등했습니다.



    미국 연방준비제도이사회와  유럽중앙은행을 비롯해 영란은행과 일본은행,  스위스중앙은행과 캐나다은행 등 6개 중앙은행은  달러 스왑 금리를 현행 1%에서  0.5%로 인하하기로 했으며, 이는 미국 달러화에 대한 유동성을  더욱 저렴하게 확보할 수 있도록  공동보조를 취하는 것이라고 설명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