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클린턴, 이틀째 미얀마 방문…민주개혁 촉구
입력 2011.12.01 (13:50) 수정 2011.12.01 (14:22) 국제
미얀마 방문 이틀째를 맞은 힐러리 클린턴 미국 국무장관은 오늘 행정수도인 네이피도에서 테인 세인 대통령을 예방하고 우 마웅 룬 미얀마 외교장관과 회담했습니다.

미 국무장관으로는 50여년 만에 미얀마를 처음 방문한 클린턴 장관은 오늘 미-미얀마 외교장관 회담에서 정치범 전원 석방, 소수민족과의 평화 협상 타결 등 추가적인 개혁 조치들을 촉구했습니다.

클린턴 장관은 미얀마가 민주적 개혁 조치들을 계속 실행하면 경제적 지원에 나설 수 있다는 뜻을 밝힌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클린턴 장관은 또 미얀마 당국이 북한과의 우려스러운 관계를 단절해야 한다고 요구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미얀마 정부 측은 클린턴 장관에게 민간정부 출범 이후의 개혁 조치들을 설명하면서 서방국가의 미얀마 제재 해제를 요청했습니다.
  • 클린턴, 이틀째 미얀마 방문…민주개혁 촉구
    • 입력 2011-12-01 13:50:29
    • 수정2011-12-01 14:22:36
    국제
미얀마 방문 이틀째를 맞은 힐러리 클린턴 미국 국무장관은 오늘 행정수도인 네이피도에서 테인 세인 대통령을 예방하고 우 마웅 룬 미얀마 외교장관과 회담했습니다.

미 국무장관으로는 50여년 만에 미얀마를 처음 방문한 클린턴 장관은 오늘 미-미얀마 외교장관 회담에서 정치범 전원 석방, 소수민족과의 평화 협상 타결 등 추가적인 개혁 조치들을 촉구했습니다.

클린턴 장관은 미얀마가 민주적 개혁 조치들을 계속 실행하면 경제적 지원에 나설 수 있다는 뜻을 밝힌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클린턴 장관은 또 미얀마 당국이 북한과의 우려스러운 관계를 단절해야 한다고 요구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미얀마 정부 측은 클린턴 장관에게 민간정부 출범 이후의 개혁 조치들을 설명하면서 서방국가의 미얀마 제재 해제를 요청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