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성적 향상 100대 고교 공개…일반고↑·특목고↓
입력 2011.12.01 (22:06)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특수목적고가 대입시험에서 좋은 성적을 내는 건 선생님들이 잘 가르쳐서일까요.

우수한 학생을 많이 뽑아서일까요? 흥미로운 평가 결과가 나왔습니다.

이영풍 기자입니다.

<리포트>

성적 향상도 전국 2등을 기록한 대전여고입니다.

학생 멘토제를 통해, 성적이 우수한 학생들이 다른 학생들을 도와주고 있습니다.

<인터뷰>이누리-양소영 : "혼자 할 때는 어려운 문제가 나오면 못 풀고 속으로 끙끙 앓았는데 같이 하니까 더 잘 풀리고 좋아요."

이 학생은 중 3 때 국어 성적이 중상위권 이었지만, 고등학교 2학년이 돼 최근 치른 전국 모의고사에서는 만점을 받아 최상위권으로 뛰었습니다.

참여식 수업으로 학습 효과를 극대화시킨 결과입니다.

<인터뷰>이라희(구현고 2학년) : "자치 법정 수업을 통해 자기 주도적 학습 계획을 세워서 도움이 되었습니다."

이처럼 현재 고2 학생들이 2년 전 중3 때와 비교해, 성적을 많이 끌어올린 '우수 고등학교' 백 곳이 발표됐습니다.

사립이 공립보다 많고, 학교 유형별로는 자율형 공,사립고와 일반고, 특목고 순으로 나타났습니다.

특목고는 마이너스 향상도를 보여 그동안 대학 진학률이 높았던 이유는 잘 가르친 결과라기보다는 우수 학생을 뽑은 이른바 '선발효과' 때문으로 분석됐습니다.

<녹취>특목고 교장 : "저희도 당혹 스럽고요. 원인을 찾아 보고 있는 중입니다."

성적 향상도는 발표는 학교 현장에 경쟁을 유도해 공교육 혁신의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되고 있습니다.

교육과학기술부는 내년부터 학업성취 향상도 평가를 중학교까지 확대할 방침이어서 공교육 혁신이 가속화될 전망입니다.

KBS 뉴스 이영풍입니다.
  • 성적 향상 100대 고교 공개…일반고↑·특목고↓
    • 입력 2011-12-01 22:06:04
    뉴스 9
<앵커 멘트>

특수목적고가 대입시험에서 좋은 성적을 내는 건 선생님들이 잘 가르쳐서일까요.

우수한 학생을 많이 뽑아서일까요? 흥미로운 평가 결과가 나왔습니다.

이영풍 기자입니다.

<리포트>

성적 향상도 전국 2등을 기록한 대전여고입니다.

학생 멘토제를 통해, 성적이 우수한 학생들이 다른 학생들을 도와주고 있습니다.

<인터뷰>이누리-양소영 : "혼자 할 때는 어려운 문제가 나오면 못 풀고 속으로 끙끙 앓았는데 같이 하니까 더 잘 풀리고 좋아요."

이 학생은 중 3 때 국어 성적이 중상위권 이었지만, 고등학교 2학년이 돼 최근 치른 전국 모의고사에서는 만점을 받아 최상위권으로 뛰었습니다.

참여식 수업으로 학습 효과를 극대화시킨 결과입니다.

<인터뷰>이라희(구현고 2학년) : "자치 법정 수업을 통해 자기 주도적 학습 계획을 세워서 도움이 되었습니다."

이처럼 현재 고2 학생들이 2년 전 중3 때와 비교해, 성적을 많이 끌어올린 '우수 고등학교' 백 곳이 발표됐습니다.

사립이 공립보다 많고, 학교 유형별로는 자율형 공,사립고와 일반고, 특목고 순으로 나타났습니다.

특목고는 마이너스 향상도를 보여 그동안 대학 진학률이 높았던 이유는 잘 가르친 결과라기보다는 우수 학생을 뽑은 이른바 '선발효과' 때문으로 분석됐습니다.

<녹취>특목고 교장 : "저희도 당혹 스럽고요. 원인을 찾아 보고 있는 중입니다."

성적 향상도는 발표는 학교 현장에 경쟁을 유도해 공교육 혁신의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되고 있습니다.

교육과학기술부는 내년부터 학업성취 향상도 평가를 중학교까지 확대할 방침이어서 공교육 혁신이 가속화될 전망입니다.

KBS 뉴스 이영풍입니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