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美전문가 일행 북한방문 마쳐…영변 방문 못해
입력 2011.12.03 (20:13) 국제
미국의 핵과 한반도 문제 전문가들이 5일간의 북한 방문을 마쳤으나 북한의 주요 핵시설 단지인 영변은 방문하지 못했다고 일본의 교도통신이 오늘 보도했습니다.

미 전문가들은 북한 외무성 초청으로 지난달 29일 방북했으며 외교소식통들은 북한이 이들 학자를 활용해 미국에 대해 모종의 메시지를 전달했을 가능성도 열어두고 있습니다.

북한은 미 전문가들이 방북 중이던 지난달 30일 외무성 대변인의 담화를 통해 시험용 경수로 건설과 저농축 우라늄 생산이 빠르게 추진되고 있다고 밝혀 한국과 미국을 포함한 국제사회가 요구해 온 우라늄 농축 프로그램 등 핵개발 프로그램 가동 중단 요구를 거부하겠다는 의사를 내비쳤습니다.
  • 美전문가 일행 북한방문 마쳐…영변 방문 못해
    • 입력 2011-12-03 20:13:11
    국제
미국의 핵과 한반도 문제 전문가들이 5일간의 북한 방문을 마쳤으나 북한의 주요 핵시설 단지인 영변은 방문하지 못했다고 일본의 교도통신이 오늘 보도했습니다.

미 전문가들은 북한 외무성 초청으로 지난달 29일 방북했으며 외교소식통들은 북한이 이들 학자를 활용해 미국에 대해 모종의 메시지를 전달했을 가능성도 열어두고 있습니다.

북한은 미 전문가들이 방북 중이던 지난달 30일 외무성 대변인의 담화를 통해 시험용 경수로 건설과 저농축 우라늄 생산이 빠르게 추진되고 있다고 밝혀 한국과 미국을 포함한 국제사회가 요구해 온 우라늄 농축 프로그램 등 핵개발 프로그램 가동 중단 요구를 거부하겠다는 의사를 내비쳤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