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물가지수 추가 품목 상승률 1%대 불과
입력 2011.12.04 (10:11) 수정 2011.12.04 (14:53) 경제
최근 소비자물가지수 개편 때 추가된 품목들의 11월 물가상승률이 1%대에 불과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통계청의 11월 소비자물가 상승률 자료를 분석한 결과 기준연도 개편으로 소비자물가지수 조사대상에 추가된 43개 품목의 평균 상승률은 1.5%였습니다.

평균 상승률은 43개 품목의 개별 상승률에 해당 품목의 가중치를 곱한 값을 모두 더한 뒤 이를 가중치의 합으로 나눈 것입니다.

11월 물가 상승률이 새 지수로 4.2%인 점을 감안하면 이들 품목이 전체 물가 수준을 낮추는 데 기여한 것으로 보입니다.

43개 품목 가운데 가격이 내린 품목은 9개에 불과했지만, 대부분 가격 인하폭이나 가중치가 커서 이들이 전체 평균을 끌어내렸습니다.

스마트폰 이용료가 대표적인데 11월에 지난해 같은 달 대비 1.9%가 내렸습니다.

이는 큰 하락폭은 아니지만, 가중치가 16.4로 추가된 품목 가운데 가장 커 평균 상승률이 1%대가 나오는 데 가장 큰 역할을 했습니다.

유모차는 가중치가 0.8에 불과했지만 낙폭이 17.2%로 추가된 품목 가운데 가장 컸습니다.
  • 물가지수 추가 품목 상승률 1%대 불과
    • 입력 2011-12-04 10:11:43
    • 수정2011-12-04 14:53:32
    경제
최근 소비자물가지수 개편 때 추가된 품목들의 11월 물가상승률이 1%대에 불과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통계청의 11월 소비자물가 상승률 자료를 분석한 결과 기준연도 개편으로 소비자물가지수 조사대상에 추가된 43개 품목의 평균 상승률은 1.5%였습니다.

평균 상승률은 43개 품목의 개별 상승률에 해당 품목의 가중치를 곱한 값을 모두 더한 뒤 이를 가중치의 합으로 나눈 것입니다.

11월 물가 상승률이 새 지수로 4.2%인 점을 감안하면 이들 품목이 전체 물가 수준을 낮추는 데 기여한 것으로 보입니다.

43개 품목 가운데 가격이 내린 품목은 9개에 불과했지만, 대부분 가격 인하폭이나 가중치가 커서 이들이 전체 평균을 끌어내렸습니다.

스마트폰 이용료가 대표적인데 11월에 지난해 같은 달 대비 1.9%가 내렸습니다.

이는 큰 하락폭은 아니지만, 가중치가 16.4로 추가된 품목 가운데 가장 커 평균 상승률이 1%대가 나오는 데 가장 큰 역할을 했습니다.

유모차는 가중치가 0.8에 불과했지만 낙폭이 17.2%로 추가된 품목 가운데 가장 컸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