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황우여 “오픈프라이머리·국민 멘토단 고려해야”
입력 2011.12.04 (13:34) 수정 2011.12.04 (14:49) 정치
한나라당 황우여 원내대표는 가능하면 여야 합의로 오픈 프라이머리 즉, 완전개방형 국민참여경선제나 이른바 국민멘토단 구성도 좋은 방법이라고 생각한다고 말했습니다.

황우여 원내대표는 오늘 기자간담회에서 공천은 특정인이나 특정 정당의 의사만으로 하는 게 아니라 국민의 마음속에 있는 대표자를 정당이 알아맞히는 과정이라면서 이 같이 밝혔습니다.

황 원내대표는 그동안 직능대표와 전문성 위주로 이뤄진 비례대표 공천도 이제는 연령대별로 다양한 국민대표성을 반영해야 한다면서 국민공천제를 강화해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황 원내대표는 또 내년도 예산안 처리에 대해서 여야 간에 물밑 조정과정만 거치고 있지만, 정기국회 내에 마치겠다는 희망의 불씨를 끄지 않고 있다면서 여야 원내대표 회담도 이번 주초에는 가지려고 한다고 밝혔습니다.
  • 황우여 “오픈프라이머리·국민 멘토단 고려해야”
    • 입력 2011-12-04 13:34:32
    • 수정2011-12-04 14:49:00
    정치
한나라당 황우여 원내대표는 가능하면 여야 합의로 오픈 프라이머리 즉, 완전개방형 국민참여경선제나 이른바 국민멘토단 구성도 좋은 방법이라고 생각한다고 말했습니다.

황우여 원내대표는 오늘 기자간담회에서 공천은 특정인이나 특정 정당의 의사만으로 하는 게 아니라 국민의 마음속에 있는 대표자를 정당이 알아맞히는 과정이라면서 이 같이 밝혔습니다.

황 원내대표는 그동안 직능대표와 전문성 위주로 이뤄진 비례대표 공천도 이제는 연령대별로 다양한 국민대표성을 반영해야 한다면서 국민공천제를 강화해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황 원내대표는 또 내년도 예산안 처리에 대해서 여야 간에 물밑 조정과정만 거치고 있지만, 정기국회 내에 마치겠다는 희망의 불씨를 끄지 않고 있다면서 여야 원내대표 회담도 이번 주초에는 가지려고 한다고 밝혔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