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정준호 자택서 현금 도난…경찰 수사
입력 2011.12.04 (23:06) 수정 2011.12.04 (23:08) 연합뉴스
영화배우 정준호(41)씨의 자택에서 현금이 도난당하는 일이 발생해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4일 서울 용산경찰서에 따르면 지난 2일 오후 11시께 정씨의 용산구 한남동 자택에 보관 중이던 현금 500만원이 없어졌다는 신고가 정씨 가족으로부터 접수됐다.

경찰은 당시 정씨 집 창문이 잠기지 않은 상태였고 물건을 뒤진 흔적이 있다는 점 등을 토대로 외부인의 소행으로 보고 수사를 벌이고 있다.
  • 정준호 자택서 현금 도난…경찰 수사
    • 입력 2011-12-04 23:06:33
    • 수정2011-12-04 23:08:15
    연합뉴스
영화배우 정준호(41)씨의 자택에서 현금이 도난당하는 일이 발생해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4일 서울 용산경찰서에 따르면 지난 2일 오후 11시께 정씨의 용산구 한남동 자택에 보관 중이던 현금 500만원이 없어졌다는 신고가 정씨 가족으로부터 접수됐다.

경찰은 당시 정씨 집 창문이 잠기지 않은 상태였고 물건을 뒤진 흔적이 있다는 점 등을 토대로 외부인의 소행으로 보고 수사를 벌이고 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