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란군, ‘영공침범’ 미국 무인기 격추”
입력 2011.12.05 (06:01) 수정 2011.12.05 (06:18) 국제
(테헤란 AP·AFP·로이터=연합뉴스)
이란 군이 동부지역 영공을 침범한 미국의 무인 정찰기를 격추했다고 반 관영 파르스 통신이 보도했습니다.

통신은 격추한 무인기의 기종이 'RQ-170'이라고 소개하면서 현재 이란군이 동체를 확보하고 있다고 전했습니다.

이란의 국영 아랍어 방송인 알 알람도 익명의 군 소식통을 인용해 이란 군은 영공을 침범한 RQ-170 미국 무인기를 동부 지역에서 격추했다며 동체가 심하게 파손되지는 않은 상태라고 보도했습니다.

구체적인 격추 시점과 장소는 아직 알려지지 않았습니다.

또 이란 군 소식통은 미국 무인 정찰기의 영공 침범에 대한 이란 군의 대응은 더 이상, 이란 국경 내로 국한되지 않을 것이라고 경고했다고 알 알람이 보도했습니다.

이란과 미국 등 서방은 지난달 이란의 핵무기 개발 의혹을 지적한 국제원자력기구 보고서가 나온 시점을 전후로 심각한 갈등을 겪고 있습니다.

이스라엘은 이란 핵시설 공격 가능성을 거론했으며, 미국과 유럽연합 등은 강도높은 대 이란 제재를 추진하고 있습니다.
  • “이란군, ‘영공침범’ 미국 무인기 격추”
    • 입력 2011-12-05 06:01:46
    • 수정2011-12-05 06:18:00
    국제
(테헤란 AP·AFP·로이터=연합뉴스)
이란 군이 동부지역 영공을 침범한 미국의 무인 정찰기를 격추했다고 반 관영 파르스 통신이 보도했습니다.

통신은 격추한 무인기의 기종이 'RQ-170'이라고 소개하면서 현재 이란군이 동체를 확보하고 있다고 전했습니다.

이란의 국영 아랍어 방송인 알 알람도 익명의 군 소식통을 인용해 이란 군은 영공을 침범한 RQ-170 미국 무인기를 동부 지역에서 격추했다며 동체가 심하게 파손되지는 않은 상태라고 보도했습니다.

구체적인 격추 시점과 장소는 아직 알려지지 않았습니다.

또 이란 군 소식통은 미국 무인 정찰기의 영공 침범에 대한 이란 군의 대응은 더 이상, 이란 국경 내로 국한되지 않을 것이라고 경고했다고 알 알람이 보도했습니다.

이란과 미국 등 서방은 지난달 이란의 핵무기 개발 의혹을 지적한 국제원자력기구 보고서가 나온 시점을 전후로 심각한 갈등을 겪고 있습니다.

이스라엘은 이란 핵시설 공격 가능성을 거론했으며, 미국과 유럽연합 등은 강도높은 대 이란 제재를 추진하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