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란군, ‘영공 침범’ 미국 무인기 격추”
입력 2011.12.05 (06:30) 수정 2011.12.05 (07:28) 뉴스광장 1부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이란이 자국 영공을 침범한 미국 무인기를 격추했다고 밝혔습니다.

최근 핵 개발 의혹을 둘러싸고 이란과 서방 세계의 갈등이 높아지는 가운데 일어난 일이어서 주목을 받고 있습니다.

두바이 이영석 특파원이 보도합니다.

<리포트>

이란 군이 격추했다고 주장하는 미국의 무인 정찰기 RQ-170입니다.

이란 군은 이 무인기가 자국 동부 지역 영공을 침범해 격추했다고 이란 언론들이 일제히 보도했습니다.

이란 언론들은 무인기의 파손이 심하지 않은 상태이며 현재 이란군이 동체를 확보하고 있다고 전했습니다.

이란 군은 또 영공 침해에 대한 군사적 대응을 확대할 것이라고 경고했습니다.

<인터뷰>이란 프레스 TV

이와 관련해 나토 군은 지난주 아프간에서 미군 정찰기 한 대가 통제 불능이 됐다며 이 무인기가 이란군이 주장하는 항공기일 수 있다고 밝혔습니다.

이란 군은 지난 7월과 1월에도 각각 미국 무인기를 격추했다고 밝힌 바 있습니다.

특히 이번 무인기 격추 주장은 이란이 핵개발 여부를 놓고 미국 등 서방 국가들과 갈등이 고조되는 과정에서 나와 주목을 받고 있습니다.

미국과 유럽연합 등은 현재 강도높은 대 이란 제재를 추진하고 있고, 이스라엘은 이란의 핵시설 공격 가능성까지 거론하고 있습니다.

두바이에서 KBS 뉴스 이영석입니다.
  • “이란군, ‘영공 침범’ 미국 무인기 격추”
    • 입력 2011-12-05 06:30:30
    • 수정2011-12-05 07:28:59
    뉴스광장 1부
<앵커 멘트>

이란이 자국 영공을 침범한 미국 무인기를 격추했다고 밝혔습니다.

최근 핵 개발 의혹을 둘러싸고 이란과 서방 세계의 갈등이 높아지는 가운데 일어난 일이어서 주목을 받고 있습니다.

두바이 이영석 특파원이 보도합니다.

<리포트>

이란 군이 격추했다고 주장하는 미국의 무인 정찰기 RQ-170입니다.

이란 군은 이 무인기가 자국 동부 지역 영공을 침범해 격추했다고 이란 언론들이 일제히 보도했습니다.

이란 언론들은 무인기의 파손이 심하지 않은 상태이며 현재 이란군이 동체를 확보하고 있다고 전했습니다.

이란 군은 또 영공 침해에 대한 군사적 대응을 확대할 것이라고 경고했습니다.

<인터뷰>이란 프레스 TV

이와 관련해 나토 군은 지난주 아프간에서 미군 정찰기 한 대가 통제 불능이 됐다며 이 무인기가 이란군이 주장하는 항공기일 수 있다고 밝혔습니다.

이란 군은 지난 7월과 1월에도 각각 미국 무인기를 격추했다고 밝힌 바 있습니다.

특히 이번 무인기 격추 주장은 이란이 핵개발 여부를 놓고 미국 등 서방 국가들과 갈등이 고조되는 과정에서 나와 주목을 받고 있습니다.

미국과 유럽연합 등은 현재 강도높은 대 이란 제재를 추진하고 있고, 이스라엘은 이란의 핵시설 공격 가능성까지 거론하고 있습니다.

두바이에서 KBS 뉴스 이영석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광장 1부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