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김 총리 “불법시위 단호하고 엄정하게 대처해야”
입력 2011.12.05 (15:01) 정치
김황식 국무총리는 국민의 합법적인 시위는 최대한 보장돼야 하지만 폭력 시위가 용납돼서는 안 된다며 공권력 차원에서 불법시위에 단호하고 엄정하게 대처해야 한다고 밝혔습니다.

김 총리는 오늘 서울지방경찰청 기동본부를 방문한 자리에서 우리가 추구하는 민주주의는 무제한 자유를 추구하는 것이 아니라, 법과 원칙, 개인의 책임을 가지고 있어야 한다며 이같이 말했습니다.

김 총리는 "올 한해도 제주 강정마을, 최근 한미 FTA 시위까지 크고 작은 집회가 계속돼 왔지만, 여러분들이 사명감을 갖고 노력한 덕분에 치안이 잘 지켜졌다"며 전의경들을 격려했습니다.

김 총리는 지난 11월 광화문 광장 집회에서 종로경찰서장이 시위대들에게 폭행당해 매우 안타깝게 생각한다며, 자신들의 뜻에 맞지 않는다고 해서 집단으로 거리 폭력을 행사하는 것은 어떤 경우에도 정당하지 않다고 강조했습니다.
  • 김 총리 “불법시위 단호하고 엄정하게 대처해야”
    • 입력 2011-12-05 15:01:51
    정치
김황식 국무총리는 국민의 합법적인 시위는 최대한 보장돼야 하지만 폭력 시위가 용납돼서는 안 된다며 공권력 차원에서 불법시위에 단호하고 엄정하게 대처해야 한다고 밝혔습니다.

김 총리는 오늘 서울지방경찰청 기동본부를 방문한 자리에서 우리가 추구하는 민주주의는 무제한 자유를 추구하는 것이 아니라, 법과 원칙, 개인의 책임을 가지고 있어야 한다며 이같이 말했습니다.

김 총리는 "올 한해도 제주 강정마을, 최근 한미 FTA 시위까지 크고 작은 집회가 계속돼 왔지만, 여러분들이 사명감을 갖고 노력한 덕분에 치안이 잘 지켜졌다"며 전의경들을 격려했습니다.

김 총리는 지난 11월 광화문 광장 집회에서 종로경찰서장이 시위대들에게 폭행당해 매우 안타깝게 생각한다며, 자신들의 뜻에 맞지 않는다고 해서 집단으로 거리 폭력을 행사하는 것은 어떤 경우에도 정당하지 않다고 강조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