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박규리 “뮤지컬 배우로 커가는 모습 지켜봐주세요”
입력 2011.12.05 (16:55) 연합뉴스
걸그룹 카라의 박규리가 뮤지컬 배우로 잘 성장하고 싶다는 뜻을 밝혔다.



뮤지컬 ’미녀는 괴로워’의 공연 개막을 앞둔 5일 충무아트홀에서 열린 기자간담회에서 박규리는 "아역으로 데뷔해 가수활동을 하다 보니 노래와 연기, 춤을 모두 할 수 있는 뮤지컬에 도전해보고 싶었다"면서 이같이 밝혔다.



박규리는 "첫 뮤지컬이다 보니 무엇이든 열심히 하려는 열정이 있고, 뮤지컬 배우로서 덧입혀지지 않은 상태이기 때문에 앞으로 실력을 차근차근 쌓아갈 수 있다는 점도 내게 장점으로 작용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그는 이어 아이돌 그룹 SES 출신으로 현재 뮤지컬 배우로 맹활약하는 바다(본명 최성희)가 많이 코치해주고 연습 시간에 발성 훈련 등을 도와준다고 소개했다.



박규리는 2008년 초연한 창작 뮤지컬 ’미녀는 괴로워’에서 뚱뚱했던 과거를 숨긴 절세 미녀 가수 강한별 역을 바다, 전혜선과 나눠 맡았다.



지난 10월 오사카 공연을 마친 ’미녀는 괴로워’는 6일부터 충무아트홀에서 재공연된다.



박규리는 "아이돌 가수가 뮤지컬에 도전하는 것에 대해 좋은 시선만 있는 것은 아닐 것"이라며 "섣불리 도전하는 것은 문제지만 열정을 갖고 최선을 다하는 모습까지 곱지 않게 보는 건 안타깝다"고 밝혔다.



카라 활동과 뮤지컬 일정을 소화하면서 지난달 성대 결절 진단을 받은 그는 첫 뮤지컬이고 관객과 한 약속도 있어서 기대를 저버리지 않도록 계속 목 관리를 하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부족한 면이 많아 이런 일도 겪는 게 아닌가 싶다"며 "열심히 할 테니 걱정보다는 응원을 보내줬으면 좋겠다"고 덧붙였다.
  • 박규리 “뮤지컬 배우로 커가는 모습 지켜봐주세요”
    • 입력 2011-12-05 16:55:21
    연합뉴스
걸그룹 카라의 박규리가 뮤지컬 배우로 잘 성장하고 싶다는 뜻을 밝혔다.



뮤지컬 ’미녀는 괴로워’의 공연 개막을 앞둔 5일 충무아트홀에서 열린 기자간담회에서 박규리는 "아역으로 데뷔해 가수활동을 하다 보니 노래와 연기, 춤을 모두 할 수 있는 뮤지컬에 도전해보고 싶었다"면서 이같이 밝혔다.



박규리는 "첫 뮤지컬이다 보니 무엇이든 열심히 하려는 열정이 있고, 뮤지컬 배우로서 덧입혀지지 않은 상태이기 때문에 앞으로 실력을 차근차근 쌓아갈 수 있다는 점도 내게 장점으로 작용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그는 이어 아이돌 그룹 SES 출신으로 현재 뮤지컬 배우로 맹활약하는 바다(본명 최성희)가 많이 코치해주고 연습 시간에 발성 훈련 등을 도와준다고 소개했다.



박규리는 2008년 초연한 창작 뮤지컬 ’미녀는 괴로워’에서 뚱뚱했던 과거를 숨긴 절세 미녀 가수 강한별 역을 바다, 전혜선과 나눠 맡았다.



지난 10월 오사카 공연을 마친 ’미녀는 괴로워’는 6일부터 충무아트홀에서 재공연된다.



박규리는 "아이돌 가수가 뮤지컬에 도전하는 것에 대해 좋은 시선만 있는 것은 아닐 것"이라며 "섣불리 도전하는 것은 문제지만 열정을 갖고 최선을 다하는 모습까지 곱지 않게 보는 건 안타깝다"고 밝혔다.



카라 활동과 뮤지컬 일정을 소화하면서 지난달 성대 결절 진단을 받은 그는 첫 뮤지컬이고 관객과 한 약속도 있어서 기대를 저버리지 않도록 계속 목 관리를 하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부족한 면이 많아 이런 일도 겪는 게 아닌가 싶다"며 "열심히 할 테니 걱정보다는 응원을 보내줬으면 좋겠다"고 덧붙였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