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경기도 성남에 모바일게임업체 입주 잇따라
입력 2011.12.12 (06:15) 사회
온라인과 모바일 게임업체들이 경기도 성남에 잇따라 입주합니다.

성남산업진흥재단은 성남시 분당구에 위치한 네오위즈게임즈와 NHN 등 모바일 게임업체들에 이어 오는 2013년까지 게임 매출 1위인 넥슨과 2위 엔씨소프트, 9위 스마일게이트 등 6개 모바일 게임업체가 판교테크노밸리에 입주할 예정이라고 밝혔습니다.

성남시는 2013년이 지나면 게임 기업 200여 개가 들어서 국내 게임시장 매출의 48% 이상인 2조 7천억 원을 성남시에서 창출할 것이라고 내다봤습니다.
  • 경기도 성남에 모바일게임업체 입주 잇따라
    • 입력 2011-12-12 06:15:13
    사회
온라인과 모바일 게임업체들이 경기도 성남에 잇따라 입주합니다.

성남산업진흥재단은 성남시 분당구에 위치한 네오위즈게임즈와 NHN 등 모바일 게임업체들에 이어 오는 2013년까지 게임 매출 1위인 넥슨과 2위 엔씨소프트, 9위 스마일게이트 등 6개 모바일 게임업체가 판교테크노밸리에 입주할 예정이라고 밝혔습니다.

성남시는 2013년이 지나면 게임 기업 200여 개가 들어서 국내 게임시장 매출의 48% 이상인 2조 7천억 원을 성남시에서 창출할 것이라고 내다봤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