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中 불법조업 더는 못 참는다” 수협 규탄대회
입력 2011.12.12 (16:10) 경제
오늘(12일) 오전 서해상에서 중국 어선을 나포하던 해경 특공대원이 흉기에 찔려 숨진 사건과 관련해 수협이 오는 14일, 어업인 등 3백 여 명이 참석하는 '중국어선 불법조업 규탄 궐기대회'를 열기로 했습니다.

이 자리에서 수협은 중국 어선의 불법조업 일체 중단과 피해에 대한 사과, 중국 정부의 재발 방지 보장 등을 요구하는 건의문을 채택하고, 이를 청와대와 외교통상부, 중국대사관 등에 전달할 계획입니다.
  • “中 불법조업 더는 못 참는다” 수협 규탄대회
    • 입력 2011-12-12 16:10:23
    경제
오늘(12일) 오전 서해상에서 중국 어선을 나포하던 해경 특공대원이 흉기에 찔려 숨진 사건과 관련해 수협이 오는 14일, 어업인 등 3백 여 명이 참석하는 '중국어선 불법조업 규탄 궐기대회'를 열기로 했습니다.

이 자리에서 수협은 중국 어선의 불법조업 일체 중단과 피해에 대한 사과, 중국 정부의 재발 방지 보장 등을 요구하는 건의문을 채택하고, 이를 청와대와 외교통상부, 중국대사관 등에 전달할 계획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