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유럽 불안감 고조…증시 급락·환율 급등
입력 2011.12.13 (16:04) 경제
유럽 재정위기를 해결하기 위한 유럽연합 정상회의 결과에 대해 회의론이 불거지면서 코스피가 1,860선으로 뒷걸음질 했습니다.

오늘 코스피는 어제보다 35.7포인트 1.88% 하락한 1,864.06에 장을 마감했습니다.

무디스 등 국제신용평가사들이 유럽연합의 신 재정협약 합의에 대해 부정적 평가를 내면서 외국인들이 매도세가 이어진 게 지수 하락의 요인이 됐습니다.

외국인은 2천72억원 어치를 순매도했고, 개인과 기관은 각각 3천916억원, 2억 원 어치를 순매수했습니다.

코스닥도 3.92 포인트, 0.76% 떨어진 511.30으로 장을 마쳤습니다.

유럽위기에 따른 안전자산 선호심리로 서울 외환시장에서 원ㆍ달러 환율은 어제보다 7원 10전 오른 1,154원에 거래를 마감했습니다.
  • 유럽 불안감 고조…증시 급락·환율 급등
    • 입력 2011-12-13 16:04:03
    경제
유럽 재정위기를 해결하기 위한 유럽연합 정상회의 결과에 대해 회의론이 불거지면서 코스피가 1,860선으로 뒷걸음질 했습니다.

오늘 코스피는 어제보다 35.7포인트 1.88% 하락한 1,864.06에 장을 마감했습니다.

무디스 등 국제신용평가사들이 유럽연합의 신 재정협약 합의에 대해 부정적 평가를 내면서 외국인들이 매도세가 이어진 게 지수 하락의 요인이 됐습니다.

외국인은 2천72억원 어치를 순매도했고, 개인과 기관은 각각 3천916억원, 2억 원 어치를 순매수했습니다.

코스닥도 3.92 포인트, 0.76% 떨어진 511.30으로 장을 마쳤습니다.

유럽위기에 따른 안전자산 선호심리로 서울 외환시장에서 원ㆍ달러 환율은 어제보다 7원 10전 오른 1,154원에 거래를 마감했습니다.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