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민주 “18일까지 통합 결의”…무효소송 반발
입력 2011.12.13 (22:01)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민주당은 지도부가 야권 통합에 박차를 가하고 있지만 일부 대의원들이 소송도 불사하겠다며 격하게 반발하고 있습니다.

하송연 기자입니다.

<리포트>

민주당과 시민통합당,한국노총이 늦어도 오는 18일까지 합당을 결의하기로 했습니다.

첫 수임기관 합동회의 결괍니다.

<녹취>조정식(민주당 협상단장) : "일요일 통합 합당에 대한 의결을 완료하기로 의견을 모았습니다."

또 통합을 효과적으로 추진하기 위해 합동회의 안에 3개 분과를 편성했습니다.

하지만 결의 날짜를 미리 정한 데 대한 일부 반발도 나왔습니다.

<인터뷰>이현주(민주당 협상 위원) : "짜고 치는 고스톱도 아니고 날짜를 정해 놓는다든지 이런 건 잘못됐다."

통합 작업이 속도를 내는 가운데 야권통합을 둘러싼 민주당 내홍은 법정 다툼으로 이어질 전망입니다.

민주당 원외지역위원장 20여 명은 그제 민주당 전당대회에서 표결에 참여한 대의원이 과반을 넘지 않았다는 이유로 내일 법원에 통합 결의에 대한 효력 정지 가처분 신청을 할 계획입니다.

민주당은 국회 등원문제를 놓고도 내일 의원총회에서 찬반 세력이 격돌할 가능성이 높습니다.

KBS 뉴스 하송연입니다.
  • 민주 “18일까지 통합 결의”…무효소송 반발
    • 입력 2011-12-13 22:01:00
    뉴스 9
<앵커 멘트>

민주당은 지도부가 야권 통합에 박차를 가하고 있지만 일부 대의원들이 소송도 불사하겠다며 격하게 반발하고 있습니다.

하송연 기자입니다.

<리포트>

민주당과 시민통합당,한국노총이 늦어도 오는 18일까지 합당을 결의하기로 했습니다.

첫 수임기관 합동회의 결괍니다.

<녹취>조정식(민주당 협상단장) : "일요일 통합 합당에 대한 의결을 완료하기로 의견을 모았습니다."

또 통합을 효과적으로 추진하기 위해 합동회의 안에 3개 분과를 편성했습니다.

하지만 결의 날짜를 미리 정한 데 대한 일부 반발도 나왔습니다.

<인터뷰>이현주(민주당 협상 위원) : "짜고 치는 고스톱도 아니고 날짜를 정해 놓는다든지 이런 건 잘못됐다."

통합 작업이 속도를 내는 가운데 야권통합을 둘러싼 민주당 내홍은 법정 다툼으로 이어질 전망입니다.

민주당 원외지역위원장 20여 명은 그제 민주당 전당대회에서 표결에 참여한 대의원이 과반을 넘지 않았다는 이유로 내일 법원에 통합 결의에 대한 효력 정지 가처분 신청을 할 계획입니다.

민주당은 국회 등원문제를 놓고도 내일 의원총회에서 찬반 세력이 격돌할 가능성이 높습니다.

KBS 뉴스 하송연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