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부산 청학동 주택 화재…1명 사망
입력 2011.12.17 (07:14) 사회
오늘 새벽 2시 반쯤 부산 청학동의 2층 주택에서 불이나 36살 이모 씨가 숨졌습니다.

또 집안 내부를 태워 4백만원 상당의 재산피해가 났습니다.

경찰은 펑하는 소리와 함께 "아버지 죄송합니다"라는 비명소리가 들린 뒤 연기가 솟았다는 이웃 주민의 진술로 미뤄, 이 씨가 스스로 불을 지른 것으로 추정하고 정확한 화재원인을 가리기 위해 경찰과 함께 감식을 실시하기로 했습니다.
  • 부산 청학동 주택 화재…1명 사망
    • 입력 2011-12-17 07:14:16
    사회
오늘 새벽 2시 반쯤 부산 청학동의 2층 주택에서 불이나 36살 이모 씨가 숨졌습니다.

또 집안 내부를 태워 4백만원 상당의 재산피해가 났습니다.

경찰은 펑하는 소리와 함께 "아버지 죄송합니다"라는 비명소리가 들린 뒤 연기가 솟았다는 이웃 주민의 진술로 미뤄, 이 씨가 스스로 불을 지른 것으로 추정하고 정확한 화재원인을 가리기 위해 경찰과 함께 감식을 실시하기로 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