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김정일 사망…북한 체제 어디로?
“中, 김정은 조기 방중 초청 전망”
입력 2011.12.29 (10:56) 수정 2011.12.29 (18:47) 국제
중국이 북한의 새 지도자 김정은의 조기 방중을 추진할 전망이라고 요미우리신문이 오늘 보도했습니다.

이 신문은 중국이 향후 김정은 체제를 전면적으로 지원할 태세이며, 김정은의 조기 방중을 실현해 후견국으로서의 존재를 부각하려 할 것이라고 전했습니다.

또, 중국의 후진타오 국가주석이 김 위원장에 대한 북한의 중앙추도대회가 끝난 뒤 공산당 조문단을 파견할 것이라고 내다봤습니다.

조문단 대표로는 공산당 조직부장인 리위안차오 정치국원이 거명되고 있으며, 식량 지원 방침을 전달하고 빠른 시일 내에 중국을 방문하도록 초청할 것으로 전망됩니다.
  • “中, 김정은 조기 방중 초청 전망”
    • 입력 2011-12-29 10:56:07
    • 수정2011-12-29 18:47:23
    국제
중국이 북한의 새 지도자 김정은의 조기 방중을 추진할 전망이라고 요미우리신문이 오늘 보도했습니다.

이 신문은 중국이 향후 김정은 체제를 전면적으로 지원할 태세이며, 김정은의 조기 방중을 실현해 후견국으로서의 존재를 부각하려 할 것이라고 전했습니다.

또, 중국의 후진타오 국가주석이 김 위원장에 대한 북한의 중앙추도대회가 끝난 뒤 공산당 조문단을 파견할 것이라고 내다봤습니다.

조문단 대표로는 공산당 조직부장인 리위안차오 정치국원이 거명되고 있으며, 식량 지원 방침을 전달하고 빠른 시일 내에 중국을 방문하도록 초청할 것으로 전망됩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