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FT “이상 고온에 땅콩 가격 폭등…업계 비상”
입력 2011.12.29 (11:30) 수정 2011.12.29 (18:47) 국제
이상고온과 극심한 가뭄으로 미국내 땅콩 생산량이 줄면서 땅콩가격이 폭등해 관련 업계에 비상이 걸렸다고 파이낸셜타임스가 보도했습니다.

신문은 올해 미국내 땅콩가격은 3배가 뛰었으며 땅콩의 최대 수입 지역인 유럽에서도 가격이 60% 올랐다고 전했습니다.

또 이에 따라 미국의 대표적 종합식품업체인 크래프트와 JM스머커가 지난 달 땅콩버터 가격을 30~40% 인상했다고 신문은 전했습니다.

미 농무부는 올해 미국 내 땅콩 생산이 12% 감소할 것으로 예상하고 있습니다.
  • FT “이상 고온에 땅콩 가격 폭등…업계 비상”
    • 입력 2011-12-29 11:30:44
    • 수정2011-12-29 18:47:21
    국제
이상고온과 극심한 가뭄으로 미국내 땅콩 생산량이 줄면서 땅콩가격이 폭등해 관련 업계에 비상이 걸렸다고 파이낸셜타임스가 보도했습니다.

신문은 올해 미국내 땅콩가격은 3배가 뛰었으며 땅콩의 최대 수입 지역인 유럽에서도 가격이 60% 올랐다고 전했습니다.

또 이에 따라 미국의 대표적 종합식품업체인 크래프트와 JM스머커가 지난 달 땅콩버터 가격을 30~40% 인상했다고 신문은 전했습니다.

미 농무부는 올해 미국 내 땅콩 생산이 12% 감소할 것으로 예상하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