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中 이번엔 ‘발암 식용유’ 파문
입력 2011.12.29 (23:30) 국제
중국에서 최근 '발암 우유' 파문이 터진 데 이어 식용유에서도 기준치를 넘는 1급 발암물질이 검출됐습니다.

광둥성 식품안전 당국은 식용유 업체 3곳의 땅콩기름에서 기준치를 넘는 곰팡이 독소 아플라톡신이 검출돼 제품 회수명령을 내리고 해당 업체의 영업을 정지시켰다고 중국 관영 신화통신이 보도했습니다.

아플라톡신 기준치를 위반한 업체는 푸성오일, 마니피넛오일, 마바오오일 등입니다.

아플라톡신은 간암을 일으키는 곰팡이 독소로 세계보건기구의 1등급 발암물질 목록에 포함돼 있습니다.
  • 中 이번엔 ‘발암 식용유’ 파문
    • 입력 2011-12-29 23:30:41
    국제
중국에서 최근 '발암 우유' 파문이 터진 데 이어 식용유에서도 기준치를 넘는 1급 발암물질이 검출됐습니다.

광둥성 식품안전 당국은 식용유 업체 3곳의 땅콩기름에서 기준치를 넘는 곰팡이 독소 아플라톡신이 검출돼 제품 회수명령을 내리고 해당 업체의 영업을 정지시켰다고 중국 관영 신화통신이 보도했습니다.

아플라톡신 기준치를 위반한 업체는 푸성오일, 마니피넛오일, 마바오오일 등입니다.

아플라톡신은 간암을 일으키는 곰팡이 독소로 세계보건기구의 1등급 발암물질 목록에 포함돼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