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유럽 정상들 “2012년 어려운 해 될 것”
입력 2012.01.02 (06:07) 국제
유럽 주요 정상들이 유로존 위기 극복을 위해 올해가 어려운 해가 될 것이라고 예고했습니다.

앙겔라 메르켈 독일 총리는 신년사에서 유럽은 올해 가장 어려운 시험을 경험하게 될 것이지만 재정 위기 속에서 더욱 긴밀해지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니콜라 사르코지 프랑스 대통령도 신년사에서 새해에도 유럽의 위기는 계속될 것이지만 희망도 있는 한 해가 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루카스 파파데모스 그리스 총리도 신년사에서 확고한 의지를 가지고 노력해야만 유로를 계속 사용할 수 있으며 실업 감소와 경제 발전의 길로 복귀할 수 있다고 강조했습니다.

조르지오 나폴리타노 이탈리아 대통령은 젊은이들의 미래를 위해 우리의 희생은 피할 수 없는 의무라며 재정 위기를 차단하기 위한 각계의 노력을 호소했습니다.
  • 유럽 정상들 “2012년 어려운 해 될 것”
    • 입력 2012-01-02 06:07:31
    국제
유럽 주요 정상들이 유로존 위기 극복을 위해 올해가 어려운 해가 될 것이라고 예고했습니다.

앙겔라 메르켈 독일 총리는 신년사에서 유럽은 올해 가장 어려운 시험을 경험하게 될 것이지만 재정 위기 속에서 더욱 긴밀해지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니콜라 사르코지 프랑스 대통령도 신년사에서 새해에도 유럽의 위기는 계속될 것이지만 희망도 있는 한 해가 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루카스 파파데모스 그리스 총리도 신년사에서 확고한 의지를 가지고 노력해야만 유로를 계속 사용할 수 있으며 실업 감소와 경제 발전의 길로 복귀할 수 있다고 강조했습니다.

조르지오 나폴리타노 이탈리아 대통령은 젊은이들의 미래를 위해 우리의 희생은 피할 수 없는 의무라며 재정 위기를 차단하기 위한 각계의 노력을 호소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