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르면 내달 한미 FTA 발효…우리 경제 영향은?
입력 2012.01.02 (07:02) 수정 2012.01.02 (16:32) 뉴스광장 1부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이르면 다음달 중으로 한미 FTA가 발효될 것으로 보이는데요.

우리 경제에 미치는 영향에 대해선 기대와 우려가 엇갈리고 있습니다.

임종빈 기자가 분석해봤습니다.

<리포트>

자동차 부품 제조업은 한미 FTA의 최대 수혜업종으로 꼽힙니다.

최대 10%에 달하는 관세가 즉시 철폐되기 때문입니다.

이밖에 섬유와 전자 제품 수출도 관세철폐의 혜택을 보면서 연평균 대미 무역수지 흑자가 1억 4천만달러에 달할 것으로 정부는 분석했습니다.

<녹취>이시형(통상교섭본부 통상교섭조정관) :"한미 FTA까지 발효되면 우리 무역의 35%이상을 FTA체제하에서 하게 되는데, 혜택이 국가이익으로 돌아올 수 있을것이다..."

그러나 값싼 미국산 농축수산물 수입이 늘어나면 관련 분야 피해는 불가피합니다.

한미 FTA 발효 이후 15년동안 농업 부문은 12조 2천억원 수산업은 4천억 원.

축산 농가는 7조원정도 생산이 감소할 것이라는 게 정부 예상입니다.

중소기업 주력업종인 생활용품과 일반기계 화학산업 등도 무역적자 확대가 예상됩니다.

국내 금융사들은 미국의 금융 신상품과 더욱 치열한 경쟁을 할 것으로 예상됩니다.

<인터뷰>김형주(엘지경제연구원) : "새로운 경쟁, 새로운 기회를 잡을 수 있도록 정부가 그런 부분들에 대한 안전망을 확보하는 것이 중요할 것으로 보입니다. "

관세 철폐 효과로 장바구니 물가도 내려갈 것이라는 기대도 있지만 수입,유통업자들만 혜택을 볼 것이란 지적도 나옵니다.

KBS 뉴스 임종빈입니다.
  • 이르면 내달 한미 FTA 발효…우리 경제 영향은?
    • 입력 2012-01-02 07:02:50
    • 수정2012-01-02 16:32:08
    뉴스광장 1부
<앵커 멘트>

이르면 다음달 중으로 한미 FTA가 발효될 것으로 보이는데요.

우리 경제에 미치는 영향에 대해선 기대와 우려가 엇갈리고 있습니다.

임종빈 기자가 분석해봤습니다.

<리포트>

자동차 부품 제조업은 한미 FTA의 최대 수혜업종으로 꼽힙니다.

최대 10%에 달하는 관세가 즉시 철폐되기 때문입니다.

이밖에 섬유와 전자 제품 수출도 관세철폐의 혜택을 보면서 연평균 대미 무역수지 흑자가 1억 4천만달러에 달할 것으로 정부는 분석했습니다.

<녹취>이시형(통상교섭본부 통상교섭조정관) :"한미 FTA까지 발효되면 우리 무역의 35%이상을 FTA체제하에서 하게 되는데, 혜택이 국가이익으로 돌아올 수 있을것이다..."

그러나 값싼 미국산 농축수산물 수입이 늘어나면 관련 분야 피해는 불가피합니다.

한미 FTA 발효 이후 15년동안 농업 부문은 12조 2천억원 수산업은 4천억 원.

축산 농가는 7조원정도 생산이 감소할 것이라는 게 정부 예상입니다.

중소기업 주력업종인 생활용품과 일반기계 화학산업 등도 무역적자 확대가 예상됩니다.

국내 금융사들은 미국의 금융 신상품과 더욱 치열한 경쟁을 할 것으로 예상됩니다.

<인터뷰>김형주(엘지경제연구원) : "새로운 경쟁, 새로운 기회를 잡을 수 있도록 정부가 그런 부분들에 대한 안전망을 확보하는 것이 중요할 것으로 보입니다. "

관세 철폐 효과로 장바구니 물가도 내려갈 것이라는 기대도 있지만 수입,유통업자들만 혜택을 볼 것이란 지적도 나옵니다.

KBS 뉴스 임종빈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광장 1부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