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박재완 “양대 선거로 재정 건전성 악화 우려”
입력 2012.01.02 (11:12) 수정 2012.01.02 (16:35) 경제
박재완 기획재정부 장관은 올해는 20년만에 총선과 대선이 한꺼번에 치뤄지는 해로 자칫 선심성 공약이 재정건전성을 악화시키지 않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습니다.

박 장관은 오늘 기획재정부 시무식에서 선거 때문에 갈등이 고조되고 국정의 주요 의사 결정이 미뤄질 수 있다며 경제가 어려워질 때를 대비해 재정여력을 확보해야 한다고 밝혔습니다.

박 장관은 또 유럽 재정위기가 올 상반기 정점에 달할 것으로 보인다며 상황별 대응방안을 다듬고 취약요인을 보강해 체력을 든든히 길러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이를 위해 기획재정부의 정책조정과 전략기획기능을 강화하겠다고 박 장관은 밝혔습니다.
  • 박재완 “양대 선거로 재정 건전성 악화 우려”
    • 입력 2012-01-02 11:12:59
    • 수정2012-01-02 16:35:59
    경제
박재완 기획재정부 장관은 올해는 20년만에 총선과 대선이 한꺼번에 치뤄지는 해로 자칫 선심성 공약이 재정건전성을 악화시키지 않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습니다.

박 장관은 오늘 기획재정부 시무식에서 선거 때문에 갈등이 고조되고 국정의 주요 의사 결정이 미뤄질 수 있다며 경제가 어려워질 때를 대비해 재정여력을 확보해야 한다고 밝혔습니다.

박 장관은 또 유럽 재정위기가 올 상반기 정점에 달할 것으로 보인다며 상황별 대응방안을 다듬고 취약요인을 보강해 체력을 든든히 길러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이를 위해 기획재정부의 정책조정과 전략기획기능을 강화하겠다고 박 장관은 밝혔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