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경제관료 출신 3명, 총선 출마 위해 한나라 입당
입력 2012.01.10 (11:40) 수정 2012.01.10 (15:17) 정치
윤영선 전 관세청장과 이재균 전 국토해양부 차관 이강후 전 대한석탄공사 사장 등 경제부처 관료 출신 인사 3명이 오는 4월 총선 출마를 위해 한나라당에 입당했습니다.

윤영선 전 청장은 충남 보령시·서천군에, 이재균 전 차관은 부산 영도구, 이강후 전 사장은 강원도 원주에 각각 출마할 계획입니다.
  • 경제관료 출신 3명, 총선 출마 위해 한나라 입당
    • 입력 2012-01-10 11:40:02
    • 수정2012-01-10 15:17:50
    정치
윤영선 전 관세청장과 이재균 전 국토해양부 차관 이강후 전 대한석탄공사 사장 등 경제부처 관료 출신 인사 3명이 오는 4월 총선 출마를 위해 한나라당에 입당했습니다.

윤영선 전 청장은 충남 보령시·서천군에, 이재균 전 차관은 부산 영도구, 이강후 전 사장은 강원도 원주에 각각 출마할 계획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