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금융권, 설 맞아 중소기업에 12조 원 푼다
입력 2012.01.10 (15:17) 수정 2012.01.10 (15:44) 경제
금융권이 설을 맞아 중소기업에 12조 4천억 원을 공급합니다.

금융위원회는 오늘 추경호 부위원장 주재로 '중소기업 설 명절 자금상황 점검회의'를 열어 명절 자금 공급 계획을 마련했습니다.

이에 따라 16개 시중·지방은행은 다음 달 10일까지 중소기업에 원자재 결제 대금과 종업원 임금 등 신규 운영 자금으로 9조 9천억 원을 빌려줍니다.

은행들은 기존 금리보다 0.3~2.25%포인트 가량 낮은 우대 금리를 적용하고, 자금이 빨리 공급될 수 있도록 지점의 전결권을 완화할 계획입니다.

또 5개 정책금융기관도 3조 5천억 원을 중소기업에 새로 공급하고, 대출 심사기간을 최대한 줄이기로 했습니다.

올해 금융권의 중소기업 설 자금 공급은 지난해 9조 7천억 원보다 27.8% 증가한 액수입니다.
  • 금융권, 설 맞아 중소기업에 12조 원 푼다
    • 입력 2012-01-10 15:17:22
    • 수정2012-01-10 15:44:41
    경제
금융권이 설을 맞아 중소기업에 12조 4천억 원을 공급합니다.

금융위원회는 오늘 추경호 부위원장 주재로 '중소기업 설 명절 자금상황 점검회의'를 열어 명절 자금 공급 계획을 마련했습니다.

이에 따라 16개 시중·지방은행은 다음 달 10일까지 중소기업에 원자재 결제 대금과 종업원 임금 등 신규 운영 자금으로 9조 9천억 원을 빌려줍니다.

은행들은 기존 금리보다 0.3~2.25%포인트 가량 낮은 우대 금리를 적용하고, 자금이 빨리 공급될 수 있도록 지점의 전결권을 완화할 계획입니다.

또 5개 정책금융기관도 3조 5천억 원을 중소기업에 새로 공급하고, 대출 심사기간을 최대한 줄이기로 했습니다.

올해 금융권의 중소기업 설 자금 공급은 지난해 9조 7천억 원보다 27.8% 증가한 액수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