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정유업계, ‘사랑의 내복’ 20억 원 어치 전달
입력 2012.01.10 (18:39) 경제
정유업계가 사회복지공동모금회을 통해 소외 계층에 '사랑의 내복' 20억 원 어치를 전달했습니다.

SK에너지와 GS칼텍스, 에쓰오일, 현대오일뱅크를 회원사로 두고 있는 대한석유협회는 오늘 서울의 한 양로원을 방문해 내복을 직접 선물했습니다.

이번 '사랑의 내복' 지원 사업으로 전국 복지시설 전체 이용자와 저소득 가구 등 소외계층 10만 명이 내복을 받게 됩니다.
  • 정유업계, ‘사랑의 내복’ 20억 원 어치 전달
    • 입력 2012-01-10 18:39:15
    경제
정유업계가 사회복지공동모금회을 통해 소외 계층에 '사랑의 내복' 20억 원 어치를 전달했습니다.

SK에너지와 GS칼텍스, 에쓰오일, 현대오일뱅크를 회원사로 두고 있는 대한석유협회는 오늘 서울의 한 양로원을 방문해 내복을 직접 선물했습니다.

이번 '사랑의 내복' 지원 사업으로 전국 복지시설 전체 이용자와 저소득 가구 등 소외계층 10만 명이 내복을 받게 됩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