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김종인 “홍준표 ‘대선 경선 돈 선거’ 발언 경솔”
입력 2012.01.11 (11:16) 수정 2012.01.11 (19:55) 정치
김종인 한나라당 비상대책위원은 지난 대통령 선거 경선도 돈이 드는 조직선거였다는 취지의 홍준표 전 대표의 발언에 대해 당대표까지 지낸 인물이 뚜렷한 방증 없이 그런 말을 했다면 경솔하다고 말했습니다.

김종인 비상대책위원은 오늘 한 라디오 방송에 출연해 홍준표 전 대표의 발언이 사실은 박근혜 비상대책위원장을 겨냥한 것 아니냐는 질문에 이같이 답했습니다.

김종인 위원은 또 고승덕 의원의 전당대회 돈봉투 폭로가 친이계를 겨냥했다는 음모론에 대해서는 고의원이 친이계를 매도하려고 폭로했다고 보기는 어렵고 너무 과민한 반응이라고 일축했습니다.

한나라당 재창당론에 대해서도 비상대책위의 쇄신 작업이 순조롭게 가는 지 지켜보고 판단할 일이지, 특정 사태가 일어났다고 당 해체를 얘기하는 것은 너무 성급하다고 지적했습니다.

김종인 위원은 쇄신하을 하다보면 일부 불이익을 받는 사람들이 극렬한 반응을 보일 수도 있는데 이것은 불가항력이며 당이 금방 쪼개진다고 생각하지는 않는다고 말했습니다.
  • 김종인 “홍준표 ‘대선 경선 돈 선거’ 발언 경솔”
    • 입력 2012-01-11 11:16:52
    • 수정2012-01-11 19:55:23
    정치
김종인 한나라당 비상대책위원은 지난 대통령 선거 경선도 돈이 드는 조직선거였다는 취지의 홍준표 전 대표의 발언에 대해 당대표까지 지낸 인물이 뚜렷한 방증 없이 그런 말을 했다면 경솔하다고 말했습니다.

김종인 비상대책위원은 오늘 한 라디오 방송에 출연해 홍준표 전 대표의 발언이 사실은 박근혜 비상대책위원장을 겨냥한 것 아니냐는 질문에 이같이 답했습니다.

김종인 위원은 또 고승덕 의원의 전당대회 돈봉투 폭로가 친이계를 겨냥했다는 음모론에 대해서는 고의원이 친이계를 매도하려고 폭로했다고 보기는 어렵고 너무 과민한 반응이라고 일축했습니다.

한나라당 재창당론에 대해서도 비상대책위의 쇄신 작업이 순조롭게 가는 지 지켜보고 판단할 일이지, 특정 사태가 일어났다고 당 해체를 얘기하는 것은 너무 성급하다고 지적했습니다.

김종인 위원은 쇄신하을 하다보면 일부 불이익을 받는 사람들이 극렬한 반응을 보일 수도 있는데 이것은 불가항력이며 당이 금방 쪼개진다고 생각하지는 않는다고 말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